모든 시선을 주님께 드리고

0
2
234

뭔가 답답하고, 내가 하나님이 원하시는 모습으로 살고 있는 것 같지 않던 어느 날, 감격없이 습관이 되어버린 지 꽤 된 묵상을 하고 있었습니다.

예레미야 말씀을 묵상하는데, 하나님께서 다시 이스라엘을 회복시키신다는 내용이었습니다. 본문을 읽고서는 묵상노트에 “하나님, 이 나라도 다스려주세요” 라는 기도제목을 적고 있는데 갑자기 저의 내면에서 “너같은 사람이 무슨 나라를 위한 기도냐, 너는 너무 부족하고 모자라.. 너나 잘해라..”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낙심과 좌절로 들어가려는 순간,  제 안에 성령께서 주셨던 마음은 완전히 다른 것이었습니다. “너의 수준이나 상황에 넘어지지 말아라. 부족한 너에게가 아닌, 온전한 나에게 시선을 고정해라.

나에게 너의 모든 시선을 고정해라” 얼마나 따스하면서 위로가 되는 말씀이었는지 모릅니다. 그 순간부터 천천히 저의 고백들을 적기 시작했습니다. “모든 시선을 주님께 드리고 살아계신 하나님을 느낄 때 내 삶은 주의 역사가 되고 하나님이 일하기 시작하네…”

하나님은 언제든지 우리와 함께하시는 분이십니다. 내가 경건생활을 잘하고 있을 때만 대화가능이 아닌, 언제라도 주님을 부르면, 언제라도 주님께 귀기울이면 나를 향한 그 분의 마음을 부어주십니다.

그래서, 다시 한 번 오늘도 모든 시선을 하나님께 드리기로 결정합니다. 우리의 모든 예배는 하나님을 바라보는 것으로부터 시작됩니다.



기도할 때 듣는 '갓피플기도음악'은 다양한 상황과 관계가 혼재되어 있는 우리들 일상의 흐름 속에서 임재를 구하며 드린 기도음악연주입니다. 그렇게 여느 누구와도 같이 매일의 일상을 살고 있는 갓피플 동료와 가족들이 기도시간에 연주했습니다. 교회의 기도시간에 반주자가 없을때, 집에서 홀로 기도하실 때, 산책하며 주님께 마음을 드릴 때 저희들의 기도연주가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