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은 오~~~~~~~~~~~~래 참고…

2
86
2,337

부모와 자녀 사이에도 시간을 함께 보내기 위해서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정말 필요한 시간임을 알지만 막상 그 시간을 온전히 아이와 누리는 것 또한 쉽지 않습니다.

우리는 주님의 자녀입니다. 우리도 주님과 함께 시간을 보내고 그 시간 온전히 주님과 누리는 시간이 필요합니다. 주님께 공급받고 주님을 닮아가는 그 시간은 의무가 아니라 특권입니다.


내 연약함이 가장 잘 드러날 때는 바로 나의 아이들과 함께할 때다.
나는 두 아들을 정말 사랑한다. 하지만 아이들과 함께 놀고 시간을 보내는 것이 정말 힘들고 잘 안 될 때가 많다.

물론 일부러 시간 내서 함께 놀며 장난하고 뛸 때 많은 분들이 그런다. 너무 좋은 아버지라고. 그런데 그것은 잘 몰라서 하는 말이다. 그 시간 자체가 즐거워서 함께하는 것과 아버지 노릇을 하기 위해 함께 시간을 보내려고 애쓰는 것과는 차원이 다르다.

지금은 1년에 한두 번 아이들을
선교 현장에 데리고 다니려고 한다.

그렇게 아이들과 좋은 시간을 보내기도 하고, 열방 가운데 행하시는 하나님의 놀라운 일들을 보도록 해주고 싶은데 마음처럼 잘 되지 않는 것 같다. 그래도 노력한다. 어떻게든 내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하려 하기 때문이다.

그만큼 나는 아직 진행 중이고 아직 성장 중이다.
흔히 우리의 모든 섬김의 동기와 그 기초가 사랑이 되어야 한다고 말씀한다. 문제는 내가 이 사랑의 동기로 하고 있는지 정확히 평가하기가 참 쉽지 않다는 것이다.

그런데 어느 날 나는 말씀으로 한 방 “뻥” 하고 얻어맞는 경험을 했다. 그렇게 많이 보고 암송까지 한 말씀인데도 어떻게 이토록 모를 수 있었을까 싶을 만큼 내게 새롭고 놀라웠던 말씀이다.
사랑은 오래 참고… 고린도전서 13:4

성경에서 말씀하는 사랑의 가장 기본 그리고 시작이 바로 오래 참는 것이다. 사랑의 구체적인 표현이 오래 참는 것이다. 그 뒤에 따라오는 사랑에 대한 설명을 보면 우리가 이해하는 사랑의 감정과 느낌과 아름다움과 따뜻함은 그다지 보이지 않는다.

사랑을 위해 사투를 벌여야 하는 내용이 더 많다. 결론적으로 사랑은 포기하지 않고 관심을 멈추지 않는 것이라 믿는다. 그래서 사랑은 아주 터프하고 매우 치열한 것이다. 이 거칠고 터프한 사랑으로 여러분을 초청한다.
<올인>윤성철 p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