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서로 사랑하니까, 아무 문제도 없을 거야

0
108
4,110

결혼하기 전 서로 사랑할 때는 사랑이 남은 일생 동안 지속될 것이라고 믿는다. 그러나 사실이 아니다. 결혼한 직후부터 결혼 생활은 여러 가지 어려움을 만난다. 당연한 일이다.

예상한 것보다 훨씬 더 결혼 생활이 힘들고 어려워지면 커플은 절망한다. 스스로 문제를 해결할 수 없기 때문에 전문가의 도움을 받는다.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방문한 부부를 향해 나는 묻는다.

“왜 결혼하셨나요?” 그들은 당황한다. 서로를 물끄러미 바라보다가 말한다.
“서로 사랑하니까요.” 나는 다시 질문하다.
“어떤 의미의 사랑인가요?” 그들은 또다시 당황한다.

한참 생각한 끝에 말한다.
“사랑에 무슨 설명이 필요한가요? 당신도 아시잖아요. 우리도 그런 의미의 사랑을 말하는 거예요.”

물론, 나는 안다. 사랑이 어떤 의미를 가지고 있는지 말이다. 그러나 나는 그들이 내가 아는 그런 사랑에 대해서 알고 있는지 의문이다.

그들이 말하는 사랑은 내가 말하는 사랑이 아니다. 그들은 사랑에 대해 정확히 이해하지 못하고 있다. 사랑에 대한 정확한 이해가 부족하기 때문에 모호한 감정 속에서 혼란스러운 것이다.

결혼을 준비하는 커플 중 상담을 받으러 오는 경우는 드물다. 그들은 상담이 필요하지 않다고 생각한다. 적극적인 커플들 중에 몇몇은 결혼 준비 교실 정도의 강의를 듣는다.

그것만으로는 충분하지 않다. 결혼을 준비하는 커플이 상담이 필요하지 않다고 생각하는 이유는 간단하다. 그들이 가진 근거 없는 환상 때문이다.

“우리는 서로 사랑하니까, 아무 문제도 없을 거야.”

결혼하기 전, 사랑에 빠진 모든 커플들이 가진 환상이다. 결혼하고 나면 알게 된다. 자신이 얼마나 근거 없는 확신에 빠져 환상의 성 안에서 살고 있는지 말이다.

결혼에 대한 막연한 환상은 결혼 생활을 파멸로 이끈다. 길을 잃게 만든다. 행복한 결혼 생활은커녕 견디고 참고 사는 결혼 생활이 지속된다.

현실 속에서 환상이 깨지고 나면, 그저 살기 위해 몸부림친다. 고통 속에서 좌절한 커플은 다시 상담실에 와서 말한다.

“우리는 더 이상 서로 사랑하지 않아요. 우리는 헤어질 준비를 하고 있어요.”
나는 묻는다. “사랑이 사라지면, 더 이상 함께 할 이유도 사라진다고 생각하시나요?”

그들은 대답하지 못한다. 그들이 말하는 사랑은 무엇일까? 과연 사랑을 어떻게 정의하고 있는지 궁금할 뿐이다.

서로 사랑하지 않기 때문에 헤어져야 한다고 말한다면, 세상의 모든 부부가 헤어져야 한다. 그들은 사랑에 대한 왜곡된 인식을 가지고 있다.

남녀가 서로 만나 좋아서 미칠 지경이 되어, 평범한 일상생활이 불가능한 시간은 길어야 2년에 불과하다. 2년이 지나면, 그들이 말하는 사랑이 사라진다. 그 사랑이 사라질 때, 부부가 함께 할 이유가 사라진다면 세상에 남아나는 부부가 있을까?

사랑은 특별하다. 사랑은 감정적이며, 집착적인 것이다. 그러나 감정은 식기 마련이고, 집착도 사라지기 마련이다.

당신이 말하는 그런 의미의 사랑은 유통기한이 매우 짧다. 당신이 사랑이라고 말하는 사랑은 진정한 사랑이 아니다. 사랑에 대한 정확한 이해가 필요하다.

마음의 준비를 하자. 환상을 버리고 시작하자. 지금 느끼는 이런 종류의 사랑은 머지않아 사라질 것이다. 그 대신 다른 종류의 사랑의 사랑이 찾아올 것이다. 그 과도기를 잘 준비해야 한다.

애벌레가 허물을 벗고 나비가 되어 하늘을 날아오르는 것처럼, 지금 느끼는 사랑이 새로운 사랑으로 탈바꿈할 때까지 배우고 노력하고 준비해야 한다.

눈앞에 구덩이가 있다는 사실을 알고 걸으면, 구덩이를 피할 수 있다. 그러나, 상대방의 얼굴만 보고 걸으면, 앞에 있는 구덩이를 보지 못한다.

심각하게 다치거나 목숨을 잃을 수도 있다. 서로의 얼굴만 바라보지 말고, 앞을 보고 걷자. 앞을 보고 걷는다면, 구덩이를 피할 수 있을 것이다.

당신이 말하는 사랑도 사랑이지만, 그것만으로는 사랑을 다 안다고 말할 수 없다. 우리는 또 다른 사랑을 준비해야 한다.

☕ 도움이 될 거 같아 추천드려요. 🧡 복음적인 관점에서 치유와 성장의 원리를 이해하면, 예수님의 사랑과 말씀으로 자신을 돌보며 성장할 수 있을 것입니다. 상처 입은 나 자신을 돌보며, 내가 깨닫고 발견한 모든 것을 공유하겠습니다.

👉 온라인 강의 평균 수료율은 4%에 불과합니다. [나를 치유한다 온라인 수업]은 온라인으로 상호작용하면서, 수강생이 끝까지 함께 할 수 있도록, 돌보고 격려하는 방식으로 진행됩니다.

📘 강사 김유비의 저서
★<크리스천의 연애와 결혼> 추천도서보기 ▷
★<아름다운 가정> 콘텐츠 전체보기 ▷

📘 기독교성윤리연구소(분당우리교회:이찬수목사)에서 제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