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세대 아이들을 향한 기대가 있습니까?

0
66
2,302

어린이도 아니지만 어른도 아닌 청소년, 10대의 아이들에게 우리는 무엇을 삶으로 보여주고 있나요? 세상은 너무 힘들어. 열심히 공부해야 한다. 성공해야 해… 그러기 위해서는 시간을 아껴야 해..
하지만 정작 삶에 모든 것 다 실패해도 주님이 함께 하신다면 그것이 성공인 것을, 세상의 기준이 아니라 하나님의 기준으로 살아야 하는것을 자녀에게 먼저 삶으로 보여주는 부모 되시길 축복합니다.

다음세대는 Gglobal세대입니다.
기성세대에게는 민족의식이 없어 보일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온 세계를 내 나라로 삼고 있기 때문입니다.

어려움을 모르는 것처럼 보일 수 있습니다.
승리와 성취의 기억이 더 많기 때문입니다.

건방져 보일 수 있습니다.
모든 사람과 대등하게 관계하기 때문입니다.

너무 튀는 것처럼 보일 수 있습니다.
다른 사람과 나의 차이를 다름으로 보기 때문입니다.

전 세계를 내 무대로 삼고, 여러 나라 사람들과 협력하며, 나와 다른 사람의 차이를 인정하고, 자신감 있지만 교만하지 않은 세대. 다음세대가 바로 이 G세대입니다.

교회 공동체는 이 세대를 어떻게 맞이하고 준비해야 할까요?
글로벌 세대 2010년 캐나다 벤쿠버 동계올림픽에서 김연아를 비롯한 한국의 스케이팅 선수들이 대거 입상했을 때 흥분해서 썼던 글과 그림이다.

오랜 시간이 지난 지금, 당시의 흥분은 완전히 가라앉았지만 기도는 전혀 가라앉지 않았다. 여전히 나는, 다음세대가 글로벌 세대가 될 것이라고 믿으며 청소년과 청년들을 위해 기도하고 있다. 그리고 진정한 글로벌 세대는 선교하는 세대라는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

강직한 해결사 디도와 사랑스럽고 온유한 디모데. 두 젊은이는 언제나 바울의 양쪽에 서서 든든한 버팀목이 돼주었습니다.

청년 세대를 점점 잃어가는 지금, 본문을 읽다 보면 나도 모르게 그들을 위한 기도가 나오곤 합니다.
‘하나님! 다음세대를 잃지 않도록 우리를 준비시켜 주세요.
이 땅에 다시 한번 디도와 디모데 같은 청소년과 청년들을 일으켜 주세요’.

다음세대 어떻게 해야 디도와 디모데 같은 청소년과 청년들을 일으킬 수 있을까? 고민하며 기도하던 중 하나님께서 깨달음을 하나 주셨다. ‘네가 먼저 바울 같은 리더가 되어야 한다….’ 아… 고민이 깊어진다.
<마음드림>석용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