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부부는 서로 사랑해서 결혼한다. 사랑을 영원히 유지하고 싶지만 유통기한이 짧다. 눈앞에서 사라져버린 사랑을 찾아 나선 부부는 머지않아 길을 잃는다.

‘이게 아닌데, 이렇게 살고 싶지 않았는데….’

후회의 한숨을 내쉬면서 시간에 몸을 맡기고, 무기력하게 살아간다. 자녀 양육이라는 공동 과업을 위해 배우자와 협력 관계를 유지할 뿐이다. 일상에 지치고, 사느라 지치고, 싸우다 지친다. 서로에게 더 기대할 것이 없다고 결론 내리고 포기한다.

보이지 않는 유리벽이 둘 사이를 갈라놓는다. 벽은 점점 두꺼워져 서로의 목소리마저 들리지 않는다. 한 공간에 머물 뿐, 함께 사는 건 아니다.

부부는 사랑받기 위해 결혼한 것이 아니다. 서로 사랑하기 위해 결혼했다. 배우자에게 원하는 사랑을 받으려고 하면 관계가 파괴되기 시작한다. 배우자가 언제나 원하는 것을 주지는 않는다. “내가 받지 못하니, 나도 주지 않는다”라는 신념이 자리 잡고 있는 한 부부 갈등은 해결되지 않는다. 팽팽한 줄을 누군가는 끊어야 한다.

먼저 깨달은 사람이 자신을 돌보아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배우자를 비난하고, 그에게 구걸하게 된다. 자신을 돌보아야 배우자도 돌볼 수 있다. 상대를 사랑하고, 필요를 채워주며, 책임질 수 있다.

모든 부부는 서로 사랑한다.

배우자는 싸움의 대상이 아니다. 그를 관찰해보자. 그가 비난하는 말을 하고, 무리한 요구를 하고,

불안정한 감정 상태를 보이는 것은 싸우자는 게 아니다. 그에게 결여된 부분이 노출되는 것이다. 그 안의 상처를 볼 수 있어야 한다.

결혼하고 수년이 지나도록 배우자와 같은 문제로 싸우고 있다면, 그를 탓해서는 안 된다. 그를 책임지고, 사랑하고, 돌봐야 한다. 자신을 돌보는 사람에게 희망이 있다.

부부의 행복은 말처럼 쉽지 않다. 아무리 부부 관계에 대해 듣고 배워도 배우자를 보면 실망한다.

그 마음을 나도 조금 알 것 같다. 내 상처 때문에 아내의 마음을 아프게 했으니까. 당신과 얼굴을 마주할 수 있다면, 따뜻한 미소로 말하고 싶다.

“남편이 당신의 마음을 아프게 하나요? 그도 마음이 아플 거예요. 그가 원해서 그런 게 아니에요.

그에게 기회를 주세요.”

“아내가 알아주지 않나요? 아내는 알고 있어요. 표현하지 못할 뿐이에요. 아내는 남편 생각에 눈물을 흘린답니다.”

상처받은 부부가 회복되는 모습을 보면서 나는 손으로 입을 막고 여러 번 울었다. 어떤 영화보다 더 극적이고 더 아름다운 장면을 목격해왔다.

진심이 전해지지 않아 고통받을 뿐, 모든 부부는 서로 사랑한다. 

† 말씀
사랑은 오래 참고 사랑은 온유하며 시기하지 아니하며 사랑은 자랑하지 아니하며 교만하지 아니하며 무례히 행하지 아니하며 자기의 유익을 구하지 아니하며 성내지 아니하며 악한 것을 생각하지 아니하며 불의를 기뻐하지 아니하며 진리와 함께 기뻐하고 모든 것을 참으며 모든 것을 믿으며 모든 것을 바라며 모든 것을 견디느니라 사랑은 언제까지나 떨어지지 아니하되 예언도 폐하고 방언도 그치고 지식도 폐하리라 – 고린도전서 13장 4~8절

서로 친절하게 하며 불쌍히 여기며 서로 용서하기를 하나님이 그리스도 안에서 너희를 용서하심과 같이 하라 – 에베소서 4장 3절

사랑하는 자들아 우리가 서로 사랑하자 사랑은 하나님께 속한 것이니 사랑하는 자마다 하나님으로부터 나서 하나님을 알고 사랑하지 아니하는 자는 하나님을 알지 못하나니 이는 하나님은 사랑이심이라 – 요한일서 4장 7, 8절

† 기도
배우자와 갈등이 생겨 비난하고 힘든 상황이 자주 오지만 그때마다 하나님께서 저를 긍휼히 여기심 같이 배우자를 바라보게 하시고 그 안에 상처를 바라보며 기도하게 하시옵소서. 하나님께 소망을 두며 회복되어지는 가정이 되게 하소서.

† 적용과 결단
부부 사이에 깊은 갈등이 있나요?
하나님 앞에서 자신을 돌아보며 배우자를 불쌍히 여기고 기도하는 하나님의 자녀가 될 수 있기를 기도하며 결단해보세요.


낭독으로 만나는 테마
귀로 들어요~ 갓피플 테마. 눈으로만 읽는 것과는 다른 은혜가 뿜뿜. 테마에 담긴 주님의 마음이 조금이라도 더 다양하고 새롭게 나누어지기를 기도하며, 갓피플 직원들이 직접 낭독했습니다. 어설퍼도 마음만은 진실한 낭독러랍니다^^ 같은 은혜가 나누어지기를…

테마와 함께 보면 더 좋은 은혜로운 묵상카툰 갓피플만화가 개편되었고

기독교 청소년 웹툰 《TOUCH(터치)》연재가 시작되었습니다.

제목 TOUCH(터치)는 “인생 속에서 겪게 되는 여러 문제들로 힘들어 지치고 어려울 때, 나를 만져 주시고 내 마음을 치유하시는 분은 결국 하나님이시다!”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데요 기독교 웹툰 바로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