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만한 자들이 거짓을 지어 나를 치려 하였사오나 – 시 119:69

악한 이들이 시인에 대해 중상모략을 하고 올무에 몰아넣어서 시인의 명예를 땅에 떨어뜨리고 좌절시켰다. 악인은 오랜 세월 계획했겠지만, 시인은 하루아침에 대책 없이 당했기 때문에 분노와 당혹감에 휩싸였을 것이다.

하나님을 원망하기 가장 좋은 바로 그때, 시인은 뜻밖의 반응을 보인다. 여호와여 내가 알거니와 주의 심판은 의로우시고 주께서 나를 괴롭게 하심은 성실하심 때문이니이다 – 시 119:75

악인들 때문에 억울하고 극심한 고난을 오랜 세월 겪고 있는데, 그 와중에 하나님의 의로우심과 성실하심을 느꼈다는 것이다. 어떻게 그럴 수 있는지 얼핏 이해가 잘 안 된다.

인생이 형통할 때 하나님의 사랑을 믿는 것은 쉽다. 그러나 억울한 고난을 당하면서 하나님의 사랑을 믿는 것은 정말 성숙한 믿음이다. 시인은 고난 속에서 지극히 깊은 신앙의 세계로 올라선 것이다.

상담 전문가로 유명한 데이빗 씨맨즈 목사님의 이야기이다. 그 아들이 3살쯤 되었을 때, 발이 비뚤게 태어나 정상적으로 걷기 어렵다는 충격적인 말을 들었다. 그러나 의사는 한 가지 방법이 있다고 했다. 매일 아침저녁으로 아빠가 30분씩 병으로 아이의 발을 잡고 밀어주는 것인데 아이가 아무리 고통을 호소해도 꾹 참고 그렇게 해줘야 한다는 것이다.

실제로 해보니 너무나 힘든 일이었다. 아이는 고통을 참지 못하고 비명을 지르며 “아빠 싫어, 아빠 밉다”를 외쳐댔다. 그래도 아버지는 눈물을 머금고, 이를 악물고 계속 치료를 했다.

십 수 년이 지나, 완전히 회복된 건강한 두 발로 자기 학교의 테니스 대표 선수가 되어 펄펄 나는 아들을 보며 아버지는 지긋이 웃고 있었다. 당시 아버지를 원망했던 아들은 지금은 항상 아버지에게 그때 일로 고맙다고 한다.

하나님이 나를 사랑한다면서 왜 이런 고난을 허락하는지 지금 당장은 이해할 수 없다. 그러나 알지는 못하지만 하나님의 사랑과 지혜를 믿기에 이해가 안 돼도 받아들인다. 하나님은 실수가 없으심을 믿고 감사하며 담담히 고난을 겪는 것이다.

우리가 고통당할 때,
하나님도 고통당하셨다.

아들이 십자가 위에서 “나의 아버지, 어찌하여 나를 버리셨나이까?”라고 부르짖는 절규를 들으시면서도 하나님은 그냥 예수님이 돌아가시게 해야 했다. 인류의 구원을 이루셔야 했기 때문이다.

우리가 고통 속에서 부르짖는 소리도 하나님이 듣고 계시지만 그냥 겪게 하신다. 우리가 아직은 알 수 없는, 가장 선하고 아름다운 하나님의 목적이 있기 때문이다. 십자가를 통한 인류 구원이 하나님의 선하시고 의로우심을 보여줬듯이, 우리의 고난을 통해서만 이뤄질 수 있는 하나님의 어떤 선하신 뜻이 분명히 있을 것이다.

† 말씀
그러나 내가 가는 길을 그가 아시나니 그가 나를 단련하신 후에는 내가 순금 같이 되어 나오리라 – 욥기 23장 10절

무릇 징계가 당시에는 즐거워 보이지 않고 슬퍼 보이나 후에 그로 말미암아 연단 받은 자들은 의와 평강의 열매를 맺느니라 – 히브리서 12장 11절

시험을 참는 자는 복이 있나니 이는 시련을 견디어 낸 자가 주께서 자기를 사랑하는 자들에게 약속하신 생명의 면류관을 얻을 것이기 때문이라 – 야고보서 1장 2절

† 기도
어려움이 제게 다가올 때 주를 신뢰함으로 기도하며 믿음이 흔들리지 않도록 도와주시옵소서. 주님의 선하신 뜻을 믿고 끝까지 나아가게 하소서.

† 적용과 결단
삶의 어려움이 있나요?
당신을 향한 하나님의 선하신 뜻이 분명히 있기에 믿음으로 기도하며 승리하는 하루가 되기를 결단해보세요.



낭독으로 만나는 테마
귀로 들어요~ 갓피플 테마. 눈으로만 읽는 것과는 다른 은혜가 뿜뿜. 테마에 담긴 주님의 마음이 조금이라도 더 다양하고 새롭게 나누어지기를 기도하며, 갓피플 직원들이 직접 낭독했습니다. 어설퍼도 마음만은 진실한 낭독러랍니다^^ 같은 은혜가 나누어지기를…


📱 지금 읽은 "오늘의테마"를 스마트폰으로 받아보고 싶다면...

기도할 때 듣는 '갓피플기도음악'은 다양한 상황과 관계가 혼재되어 있는 우리들 일상의 흐름 속에서 임재를 구하며 드린 기도음악연주입니다. 그렇게 여느 누구와도 같이 매일의 일상을 살고 있는 갓피플 동료와 가족들이 기도시간에 연주했습니다. 교회의 기도시간에 반주자가 없을때, 집에서 홀로 기도하실 때, 산책하며 주님께 마음을 드릴 때 저희들의 기도연주가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