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도 나를 인정해주지 않는다 해도…

해외에서 수십 년 동안 신실하게 사역하다가 본국으로 돌아오던 한 선교사 부부에 관한 유명한 일화가 있다. 그들은 우연히 아프리카에서 사냥을 끝내고 뉴욕으로 돌아오던 루스벨트 대통령과 같은 배를 타게 되었다. 그들이 탄 배가 도착할 뉴욕 항에는 엄청난 인파와 기자들과 브라스밴드(금관악기들로 구성된 악단)가 그를 환영하기 위해 모여 있었다. 그리스도를 위해 봉사하면서 해외에서 보낸 오랜 세월로 건강이 쇠약해진 늙은 … 아무도 나를 인정해주지 않는다 해도…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