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자인 내게 생명보다 더 귀한 것이 있다면 그것은 목회라고 할 수 있다. 나에게 목회가 없다면 그것은 죽은 목숨이나 진배없다. 그러나 나에게 그 목회보다 더 귀한 것이 있다. 그것은 ‘가정’이다.

어떤 사람은 목사가 이렇게 이야기하는 것을 잘 이해하지 못할 것이다. 소명감이 부족한 삯꾼 목사 정도로 치부할는지도 모른다. 나도 처음에는 이 사실을 인정하기가 어려웠다. 그러나 다음과 같은 경험을 통하여 사실을 인정할 수밖에 없었다.

신학교를 졸업하고 은퇴할 때까지 40여 년을 목회했다. 신학교 졸업반 때 결혼을 했으니 가정생활도 40년 정도 한 셈이다. 그동안 가정생활과 목회생활을 해오면서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 어느 때는 가정생활에 문제가 있었고 어느 때는 목회생활에 문제가 있었다. 둘 다 말로 표현하기 어려운 고통을 준 것이 사실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둘 사이에는 다음과 같은 분명한 차이가 있었다.

목회생활에는 문제가 없었는데 가정생활에 문제가 생기는 때가 있었다. 나는 무녀독남 외아들이었고 아버지가 결혼 전에 돌아가셨기 때문에 홀어머니를 모시고 있었다. 결혼 후 10년 동안 만만치 않은(?) 결혼생활을 해야만 했고 10년이 다 되었을 때쯤에는 참으로 감당하기가 어려우리만큼 가정에 생기는 문제가 컸다. 그때 나는 가정도 가정이지만 목회를 할 수 없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목회를 포기하기로 생각하고 교회에 사표를 냈었다.

목회생활에는 별로 문제가 없었다. 인간적으로 이야기하면 탄탄대로였다. 서른세 살에 그래도 서울에 자리 잡힌 교회의 담임목사가 되고, 부임한 이후 교회는 계속 성장하여 제법 성공적인 목회를 하고 있는 중이었다.

그런데 가정이 흔들리니 도저히 목회를 계속할 수 없었다. 목회를 할 수 없다고 생각하니 참으로 살기도 싫었다. 자살이 죄가 되는 줄은 알아서 죽지도 못하니 그러고 사는 것이 얼마나 힘들고 고통스러웠는지 말로는 다 표현할 수가 없다.

사춘기 때에도 가출한 적이 없었던 사람이 목사가 된 후에 교회에 사표를 내고 가출을 했다. 온다 간다 말도 없이 집을 떠나 여러 날 방황했다. 그런데 그것이 어떤 면에서 극약처방이 되어 가정의 문제가 가닥을 잡게 되었고, 가정의 문제가 어느 정도 해결되니 목회의 문제도 자연스럽게 해결되었다. 모든 문제를 단번에 풀 수 있었다.

반대로 가정생활에는 문제가 없었는데 목회생활에 문제가 있는 때가 있었다. 부끄러운 이야기지만 목회가 너무 힘들어서 목회를 그만두고 싶던 때도 있었다. 아이들에게까지도 그런 사실을 이야기하고 여러 주일 강단을 비우고 교회에 나가지 않은 적도 있었다. 그때도 참으로 힘들고 어려웠다.

그런데 그때 가족이 참으로 큰 힘이 되어주었다. 아내의 위로는 말할 것도 없고 아이들의 위로가 참으로 큰 힘이 되었다. 결론적으로 이야기하면 그 힘으로 말미암아 교회와 목회의 어려움을 잘 극복하고 다시 회복할 수 있었다.

기도하며,
가정의 새싹을 키워가요

이러한 경험을 통하여 가정이 얼마나 중요한가를 깨닫게 되었다. 가정이 흔들리면 안정되었던 목회도 덩달아 흔들렸고, 가정이 안정되면 흔들리던 목회도 안정되었다. 나는 그 경험을 통하여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게 되었다.

삶의 보람을 느끼며 참으로 행복한 삶을 살려면 목회생활을 열심히 잘해야 한다. 그러나 목회생활을 그렇게 하려면 먼저 가정생활을 열심히 잘해야 한다.



우리에게는 그동안 가정과 가족을 중히 여기는 사람을 팔불출이라고 하여 못난이로 취급하는 풍조가 있었다. 그러나 그것은 옳은 일도 아니요 바람직한 일도 아니다.

가정이 안정되어야 모든 것이 안정된다.

‘수신제가치국평천하’(修身齊家治國平天下)라는 옛말도 있지 않은가? 가정생활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가정생활을 충실히 하는 사람이 되기를 바란다.

<신앙 기본으로 돌아가자>

고도 산업사회가 되면서 가정의 위치와 소중함이 점점 흔들리고 있다. 가정을 일을 하기 위한, 자아실현을 위한 휴게소요 중간 단계쯤으로 여기는 풍조가 만연하고 있다.

그러나 가정은 수단이 아니라 그 자체가 목적이다.

가정을 밥하고 빨래해주는 곳, 잠자고 씻는 곳으로 생각하지 말라. 가정의 진정한 가치는 돈을 주고 살 수 없는 높은 가치들(사랑, 인내, 양보, 관용)을 배우고 훈련하는 원천적인 장이라는 데 있다.

당신의 가정은 얼마나 화목한가?

† 말씀
네 집 안방에 있는 네 아내는 결실한 포도나무 같으며 네 식탁에 둘러 앉은 자식들은 어린 감람나무 같으리로다 여호와를 경외하는 자는 이같이 복을 얻으리로다 – 시편 128편 3, 4절

또 아비들아 너희 자녀를 노엽게 하지 말고 오직 주의 교훈과 훈계로 양육하라 – 에베소서 6장 4절

여호와여 주의 도를 내게 가르치소서 내가 주의 진리에 행하오리니 일심으로 주의 이름을 경외하게 하소서 – 시편 86편 11절

† 기도
하나님, 가정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과 누림을 당연한 것으로 생각했습니다. 회개합니다. 당연하게 베풀어지는 것이라 생각했기에 감사할 줄도 몰랐고, 그저 누리기만 했습니다. 가정 안에서 짜증내고 화내고 양보하려 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그 모든 것이 하나님의 은혜였습니다. 내 가정을 더 사랑하게 하소서. 평안한 가정이 되도록 은혜를 베푸소서.

† 적용과 결단
가정! 우리는 그곳에서 사랑과 인내, 관용, 배려를 배웁니다. 이 모든 것은 돈으로 살 수 없는 것들입니다. 가정은 원천적인 것들을 훈련하는 장소입니다. 이 가정이 안정될 때 나의 모든 생활 역시 안정될 수 있습니다. 당신의 가정은 어떻습니까? 당신은 어떤 가정을 원하십니까? 당신이 바라는 가정을 그려보고 중보하십시오.


낭독으로 만나는 테마
귀로 들어요~ 갓피플 테마. 눈으로만 읽는 것과는 다른 은혜가 뿜뿜. 테마에 담긴 주님의 마음이 조금이라도 더 다양하고 새롭게 나누어지기를 기도하며, 갓피플 직원들이 직접 낭독했습니다. 어설퍼도 마음만은 진실한 낭독러랍니다^^ 같은 은혜가 나누어지기를…


📱"오늘의테마" 스마트폰으로 받고 싶다면...

'갓피플 기도'는 우리들의 일상에서 하나님께 올려드리는 모든 기도를 나눕니다. 나의 골방에서 때론 공동체와 함께, 어떻게 기도할까? 고민될 때, 지친 마음이 위로를 얻고, 감사와 기쁨이 회복되며, 일상에 도전으로 이어지는, 하나님과 매일 쌓아가는 듣고 받고 하는 기도를 나누길 원합니다. ‘기도할 수 있는데 왜 걱정하십니까?’ 우리 함께 기도해요!


기도할 때 듣는 '갓피플기도음악'은 다양한 상황과 관계가 혼재되어 있는 우리들 일상의 흐름 속에서 임재를 구하며 드린 기도음악연주입니다. 그렇게 여느 누구와도 같이 매일의 일상을 살고 있는 갓피플 동료와 가족들이 기도시간에 연주했습니다. 교회의 기도시간에 반주자가 없을때, 집에서 홀로 기도하실 때, 산책하며 주님께 마음을 드릴 때 저희들의 기도연주가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