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이나 책을 소리내어 읽어 본 사람은 압니다. 그 작은 행동이 영혼에 얼마나 깊은 울림을 주는지. 그래서 감동 구절을 100초 안에 낭독해보려 합니다. 아버지의 진심이, 위로가 흐르는 100초 낭독이 된다면 좋겠습니다.
- Google ad -

최근기사

video

[우리함께해요 #11] “우리 자신만의 부르심으로 살아내기 함께 해요” – 정주연 인터뷰+찬양(영상)

# 사역자 소개 안녕하세요. 저는 길거리에서 노래하는 싱어송라이터 정주연 전도사입니다. # 사역은 언제 시작하게 되었나요? 20대에 신학교 찬양선교단에서 채플도 섬기고, 교단의 크고 작은 수련회를 섬기면서 사역을 시작하게...

아내는 “나 보고 싶었어요?”라고 늘 같은 질문을 한다.

0
66
2,902
옛말에 '든 자리는 몰라도 난 자리는 안다'라고 합니다. 그 부재는 사랑할수록 더욱 크게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태어나서 한 번도 떨어져 본 적이 없던 아이가...
video

“청소부 주제에 뭐가 그렇게 즐거워?” 몰상식한 질문에 청소부는 의외의 반응을 보인다…ㆍ찬송가 ‘주 안에 있는...

0
79
2,245
1887년 겨울. 교사 '엘리자 히윗'은 한 학생을 타이르고 있었다. 모두가 포기한 문제아였지만, 히윗은 도저히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