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義의 담

0
285
10,275

예수님의 제자로 열심히 살아가고 있던 나는

아무런 문제가 없는 사람인 줄 알았습니다.

그런데

어느 순간부터 주님의 이름을 불러도 기쁘지 않고,

십자가를 보고도 눈물이 나지 않았습니다.

그런 내가 정말 이상했습니다.

그렇게 무덤덤하게 살아가고 있는 어느 순간

하나님께서 보게 하셨습니다.

숨쉬는 순간마다 마음에 때가 타는

소름끼치도록 더러운 내 마음을.

너무나 부끄러워

깊고 깊은 웅덩이에 숨어 버리고 싶었습니다.

그 순간 뒤통수를 때리는 한 가지 생각이 있었습니다.

십자가의 감동을 앗아가버린,

하나님의 사랑을 막아버린 그 담의 정체는

스스로를 깨끗하다고 생각했던

나의 ‘의’ 였던 것입니다.

깨끗하다고 생각했기 때문에

십자가의..

감동이 없었습니다.

그 앞에서 마음을 찢을 수 없었습니다.

그런 나를

지금도 그런 나를

하나님께서는

끌어 올리십니다.

가장 낮은 곳에서

가장 높은 곳으로

수천번 수만번도 더 말입니다.

사실 나는

그 사랑이

이해가 되지 않습니다.

그러나 그런 말도 안되는 무조건적인 사랑은 존재하며

사랑이 하나님의 실체라는 사실을

나는 알고 있습니다.

하나님의 사랑은

그렇게

가장 깊은 곳에서 가장 높은 곳까지

온 세상에 가득 차 있습니다.

예수님의 이름만 들어도

심장이 두근 거리고

십자가를 보기만 해도 마음이 벅차 오르는

그것이

나에겐 기적입니다.

싸이클럽은 요기로↓

http://club.cyworld.com/hforest

# 주보/기타 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를 남겨주세요.
이은혜 작가의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의 작품활동에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로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43 댓글

  1. 지금의 저의 모습입니다. 바라보게 하셔서 감사합니다
    산위의교회 주보에 사용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하나님의 어린양

0
0
19
    구약시대엔 자신의 죄를 제물에 옮겨 놓는 안수를 했습니다.  레위기를 묵상하다가 문득 그 번제물이 되신 예수님께 우리의 모든 죄를 전가하는 안수를 하고 있는 모습이 떠올랐습니다....

2018.10.22 하나님과동행일기

0
1
76
딸에게 그림을 보여줬더니 '예수님이 나한테 책읽어주는거네~'성경은 나에게 들려주신 말씀입니다. 나에게 들려주신 주님의 이야기 입니다. 오늘도 주께서 들려주시는 이야기에 집중하는 하루되세요~♡ #하나님과동행일기 #그림묵상 2018.10.22 하나님과동행일기 하나님과 동행일기 페이지 facebook.com/Godgracediary  
video

갓피플 오늘의말씀_마가복음1장3절_2018.10.24

1
2
115
광야에 외치는 자의 소리가 있어 이르되 너희는 주의 길을 준비하라 그의 오실 길을 곧게 하라 기록된 것과 같이 _마가복음 1:3 "a voice of one calling...

“왜 나의 성품이 안 바뀔까요?”

1
10
450
우리가 진정으로 십자가에서 하나님의 심판을 경험하고 나면 예수님을 믿는 삶이 완전히 달라집니다. 예수님과 함께 죽습니다. 성령께서 여러분에게도 반드시 그와 같은 시간을 갖게 하십니다. 그렇지...

기도는 주님과 교제이다 – 유기성 영성칼럼

‘한 시간 기도하기 너무 힘들다’ 는 분이 있어 “응답받기 위하여 기도하는 것은 아닌가요?” 라고 물었습니다. 응답만을 위하여 기도하면 한 시간 기도는 힘든 일입니다. 기도는 근본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