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0

0
50
2,903

.VBN_42585 {WORD-BREAK: break-all; font-family:굴림;font-size:9pt;line-height:normal;color:#000000;padding-left:10;padding-right:10;padding-bottom:15;padding-top:15;}
.VBN_42585 p, .VBN_42585 td, .VBN_42585 li{font-family:굴림;font-size:9pt;color:#000000;TEXT-DECORATION:none;line-height:normal;margin-top:2;margin-bottom:2}
.VBN_42585 font{line-height:normal;margin-top:2;margin-bottom:2}
.VBN_97131{font-family:굴림; font-size:9pt;}




 


 


 


이 만화의 이해를 돕기위해 한가지 말하자면


위에서 계속 사람들 욕하는 그들도 교회다니는 성도이다.


 


언젠가 정말….


내 죄를 숨김없이 교회에


고백할 수 있는 날이 오면 좋겠다.


 


그런 고백 후에도 교회가 있는 모습 그대로


날 사랑해줬으면 좋겠다.


 


나 또한 세상에서 이미 충분히 많은 상처를


받은 이들을 대할 때


세상의 사람들 같지 않고


정말 크리스챤처럼 대할 수 있으면 좋겠다.



# 주보/기타 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를 남겨주세요.
홍성찬 작가의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의 작품활동에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로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27 댓글

  1. 엡.. 분명 욕하는 사람도 천국을 유업으로 못받는다고 동성애자와 같은 것으로 놓긴 하지만.. 서도.. 청소년들이 보기엔 좀 걱정스러운 부분이 많이 있습니다. 교회가 많은 부분에서 조심해야 함이 분명합니다. 아이들 주보에 쓰긴 좀~

  2. 나는 의인을 부르러 온 것이 아니요 죄인을 부르러 왔노라 하시니라…
    은혜 받고 갑니다~
    요즘 제마음이 정죄함으로 힘들엇는데…감사합니다…

  3. 순복음 노원교회 청년대학 선교회 주보에 사용하겠습니다.
    항상 은혜되는 만화. 잘 보고 있습니다.
    행복하세요 ^_^

  4. 감사해요ㅠ 학교에서 자존감에대해 배웠는데.. 내가 참 안되보였거든요 근데 이 만화를 통해 하나님의 사랑에 감격합니다.ㅠ 감사합니다.ㅠ 싸이로 가져갈게요!

2018.11.14 하나님과동행일기

0
3
40
요즘 바쁜일로 지쳐가는데 묵상하며 스스로 반성하고 있습니다. 주께서 주신 일들을 감당하면서 주께 예배하지 못하는 저를 돌아봅니다. #하나님과동행일기 #그림묵상 2018.11.14 하나님과동행일기 하나님과 동행일기 페이지 facebook.com/Godgracediary

사랑 충전

0
0
111

수고했어~

0
0
164
  수능보는 모든학생들 수고했어요~ 주께서 마중나와 힘을 얻길 바랍니다~ 결과는 하나님께 맡기세요~~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beomsaem 블로그 http://blog.naver.com/bumt 인스타 https://www.instagram.com/beom_ssaem/ 스토리채널 https://story.kakao.com/ch/bumt

교회는 건물이 아니라 사람이다.

0
0
17
교회는 건물이 아니라 사람이다. 중세의 화려한 예배당 건물은 예수 그리스도의 영광을 표현한 결과물이었다. 소위 ‘영광 신학’이 그 배경에 깔려 있어서 영화로운 예배당의 모습을 보면서...

갓피플 오늘의말씀_시편116편5절_2018.11.16

4
148
1,204
여호와는 은혜로우시며 의로우시며 우리 하나님은 긍휼이 많으시도다 _시편 116:5 The LORD is gracious and righteous; our God is full of compassion. _Psalms 116:5,NIV 낭독으로 만나는 말씀 한...

틈만 나면 연락하고 싶은 사람이 있나요?

5
431
10,020
수시기도는 말 그대로 ‘수시로’ 주님의 이름을 부르는 것이다. 틈틈이 주님을 생각하는 것이기에 ‘틈새기도’라고 별칭을 붙일 수도 있다. 출근길 지하철에서 스마트폰으로 뉴스나 웹툰을 보는 대신 잠시 눈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