겸손하신 하나님

1
125
4,141
여호와 우리 하나님과 같은 이가 누구리요
높은 곳에 앉으셨으나

스스로 낮추사 천지를 살피시고

높은 곳에 앉으셨지만 친히 허리를 깊히 숙이시고 낮은 나를 바라보시는 하나님을

묵상할 때 마다 내 마음은 하나님께 대한 경외심과 그 분에 대한 사랑으로 가득하게 됩니다.

# 주보/기타 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를 남겨주세요.
김종한 작가의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의 작품활동에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로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22 댓글

  1. 주님…주님의 겸손 앞에 어찌할 바를 모르겠습니다…그저 감사할 뿐입니다…
    큰믿음주일학교 카페에 담아갈게요

  2. 이거 갓피플 메인에서 보자마자, 너무 감동이였어요
    항상 하나님이 보좌에서 우릴 내려다보신다고 했지만, 제겐 무서운 하나님으로 느껴졌는데
    이 그림을 보고 어떤건지 바로 이해가 되었어요ㅠㅠ 감사합니다…
    이거 막 찍어서 휴대폰으로 친구들에게 돌렸다는.ㅎㅎ

필리핀 지프니에서 만난 예수님

0
0
156
필리핀에서 지프니는 아주 중요한 교통수단이지요. 가족이 처음으로 지프니를 타고 시내를 나가고 있었습니다. 멀미를 심하게 하는 6살 된 딸이 걱정되었지만, 즐거운 모험이 될 것 같다고 이야기하며 최대한 즐거운...

2019.03.14 하나님과동행일기

0
0
261
학교가는 길 차에서 내릴때 오빠는 확인을 한다. 가방을 두고 내리는 동생을 위해서다. 학생은 가방을 두고 가면 안된다. 준비물. 알림장. 필기구등 학생이 필요한것들이 들어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오빠의 섬김은 동생이 가방을 놔두지 않게 하고 동생이 학생으로서 실수 하지 않게 한다. 그렇게...
video

갓피플 오늘의말씀_누가복음9장62절_2019.3.20

1
6
168
예수께서 이르시되 손에 쟁기를 잡고 뒤를 돌아보는 자는 하나님의 나라에 합당하지 아니하니라 하시니라 _누가복음 9:62 Jesus replied, "No one who puts his hand to the...

‘알 수 없는 인생, 주님, 말씀해주세요.’

2
21
536
‘나는 지금 내 인생을 두고 장난치는 것은 아닐까?’ 당장 앞이 보이지 않는 막막한 상태에서 판단력이 흐려질 만큼 괜찮은 조건의 제의를 받을 때마다 기도해보겠다는 말로...

사순절 묵상 13일차 : 비유들

사순절 13일차 : 말씀묵상 마 13:44-56 비유들(마 13:44-56) 44 천국은 마치 밭에 감추인 보화와 같으니 사람이 이를 발견한 후 숨겨 두고 기뻐하며 돌아가서 자기의 소유를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