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열된 한국교회-나엘툰

0
59
4,826

많은 교파와 많은 교단
또 그것에 대한 분열, 모두가 잘못임을 알지만 하나로 통합하는 것도 너무 어려운 일.
우리가 한 가지를 더 알고 있음은 교회의 하나됨이 필하다는 것입니다.
부흥을 갈망하며 기도와 전도 찬양에 힘쓰지만, 오랜 시간에 지쳐
분열의 고통을 느끼지 못하는 한국교회.
필자는 우리가 나뉨으로 이단이 부흥하는
조건이나 환경을 제공하지는 않는지 생각해 봅니다.
물론 각 교파와 교단이 가지는 장점을 모르는 것이 아닙니다.
각 교파와 교단의 장점을 때문에 지금의 분열이 정당하는 논리는 성경적일까?
교회의 분열이 여전히 우리 가운데에서 해결되지 못한 다면
선교지에서도 각기 다른 교단의 교회와 교파에 상관한 선교사등 문제는
반복 되지 않겠나 생각듭니다.
초교파를 말하지만 전체 하나됨의 교회만 못하듯 교단과 교파의 분열은 선교지에서도
사역지에서도 분열되리라는 것은 쉽게 짐작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것은 분단된 조국의 하나됨에 앞에 먼저 행해야 할
그리스도인의 과제라고 생각합니다.
심지어는 교회안에서 조차 갈리는 파벌…
한국교회여 부흥은 멀리 있는게 아닙니다.
교단이 가진 권한과 어떠한 이유도 예수의 흘린 피 앞에 사소하다는 것을 깨달으시길…
이해관계가 가장 분명한 문제이며 기득권의 욕심을 가진 상태에서
그리스도의 피를 말한다면 하나님은 분명 우리에게 말씀하시겠습니다.
우리가 그리스도에 속하였습니다.
주님도 한 분이시고 믿음도 하나이고 세례도 하나이며
만민의 아버지이신 하느님도 한 분이십니다.
그분은 만물 위에 계시고 만물을 꿰뚫어 계시며 만물 안에 계십니다.

# 주보/기타 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를 남겨주세요.
탁동철 작가의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의 작품활동에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로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5 댓글

  1. 이 모든일은 한 사람부터 시작된다고 합니다.
    한 사람이 부흥케 하든지 분쟁을 일으킨다는데…
    그 한사람이 나에게 해당되는가 생각하며 늘 조심히 겸손히 주를 섬기며
    교회를 섬기는 저희가 되기를 소망합니다.
    메세지 있는 작품 감사합니다.

  2. 모든교회가…….주님한분만을 바라보기를 소망합니다 좋은말씀 보여주셔서 감사합니다 싸이로가져갈게요!!

2018.9.21 하나님과동행일기

0
1
175
문제가 있는 교회들은 뉴스에 나온다. 세상은 뉴스를 보고 교회들이라고 욕한다. 다~같은교회로 보기 때문이다. (어쩌겠는가 아니라고 해도 그럴 수밖에 없다. ) 그래서 관심을 두고 기도 하는 것이다. #하나님과동행일기 #그림묵상 2018.9.21 하나님과동행일기 하나님과 동행일기...

고마워라 임마누엘 예수만 섬기는 우리집

0
7
521
  고마워라 임마누엘 예수만 섬기는 우리집 고마워라 임마누엘 복되고 즐거운 하루하루 (찬송가 559장)   예수만 섬기는 가정이 얼마나 복된 가정인지 깨닫는 요즘입니다. 가족들이 믿지않아 제사나 여러가지 신앙의 부딪침으로 어려움이...

행복한 한가위 되세요

0
111
1,142
모든 성도들 가정 위에 사랑이 넘치는 한가위가 되게 하소서

갓피플 오늘의말씀_누가복음4장8절_2018.9.24

0
53
648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기록된 바 주 너의 하나님께 경배하고 다만 그를 섬기라 하였느니라 _누가복음4:8 Jesus answered, "It is written: 'Worship the Lord your God and...

그만 달려!

0
158
5,772
노아에게 물었다. “당신의 데스티니를 이루는 데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이었습니까?” “당연히 순종이지! 배를 만들라는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하지 않았다면 데스티니고 뭐고 없었을 거요. 청년, 그대도 데스티니를...

[홍성건 목사의 명쾌한 성경개요 #27] 아가 – 노래 중의 노래 (오디오 영상)

이 책을 기록한 저자는 솔로몬입니다. 1장 1절에 “솔로몬의 아가”라고 말합니다. 성령께서 솔로몬의 손을 사용하시어 잠언과 전도서와 아가서를 기록하셨습니다. 아가서의 표지에는 아무런 칭호도 없이 단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