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님이 정말 아프신 것은

0
189
11,117

오래 전 실제로 유럽에서 있었던 일로

‘most’라는 제목의 단편영화로

제작되었던 실화가 있습니다

배도 다니고 기차도 다니는 운하가 있었습니다

배가 오면 다리를 들어서 배가 지나가게 하고

평소에는 다리를 내려서 기차가 지나가도록 했습니다

그 곳에서 그 일을 맡아서 하던 어떤 남자가 있었는데

하루는 휴일임에도 불구하고 일을 해야만 했습니다

그래서 그 남자는 자신의 아들을 일터로 데리고 와서

어린 아들과 함께 점심도 먹고 낚시도 하면서 일을 했습니다

낚시를 하던 중 배가 들어올 시간이 되어

아버지는 아들에게 절대 다른 곳에 가지 말라고 신신당부를 하고서

서둘러 기계를 작동하는 곳으로 올라갔습니다

배가 지나가도록 다리를 올리고 나서

그런데 잠시뒤..
예정된 시간보다 빠르게

하나의 기차가 검은 연기를 내뿜으며

달려오고 있는 것이었습니다

그걸 먼저 발견한 아들은

아버지를 찾으러가다가

다리 사이에 끼어 버립니다

아버지는 뒤늦게서야 예정보다 빠르게

기차가 달려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그리고 서둘러 다리를 내리려고 하는데. .

아들이 그 자리에 없는 것을 알았습니다

다리를 작동하는 기계 사이에 끼어 버린 것입니다

자신이 너무나 사랑하는 아들이

다리에 끼어버린 걸 안 아버지는

어찌할바를 모르고 머리를 움켜쥐었습니다

지금 레버를 내리지 않으면 기차에 탄 수 많은 사람들이

전복되어 죽고 맙니다

그렇다고 레버를 내리고 다리를 내려버리면

자신이 너무나 사랑하는 아들이 죽고 맙니다

아버지는 결국 하나의 선택을 합니다

선택..
자신의 아들을 희생시키는 것으로..

자신의 아들을 포기하고

기차에 탄 사람들을 살리기로..

기차에 탄 사람들을 살려야 했던 아버지의 심정은 어떠했을까요..

레버를 내렸습니다

아버지는 아들이 있는 곳으로 달려갔습니다

다리는 내려오고, 기차도 극적으로 다리를 지나게 되었습니다

아버지는 아들의 시신을 부둥켜 안고 절규했습니다

하지만.. 기차에 타고 있던 사람들은

기차 밖에서 절규하는 아버지의 울음은 신경 쓰지 않았습니다

그들은 여전히 담배와 술을 마시고

노름을 하며 웃고 떠들어댔습니다

아버지는 너무나 마음이 아팠습니다

자신은 아들을 희생시키며 그들을 살렸는데..

그들은 그 사실을 알지도, 알려고도 하지 않았으니까요..

고난주간을 맞아

‘패션..’을 다시 보았습니다

어김없는 감동과 그 분의 사랑에 감격을 했습니다

그런데 전에 고난을 당하시는 그 모습을 볼때는

예수님이 얼마나 아프셨을까하며 안타까워 했었습니다

하지만 이번에 다시 드는 생각은

몸보다.. 마음이 더 아프셨겠다…는 생각이었습니다

갈고리 달린 채찍에 찢겨져 나가는

살갗의 아픔보다

모든 사람들이 구경하는 가운데 벌거벗겨져

모욕을 당하는 그 부끄러움보다

아프셨던 것은

정말 아프셨던 것은

아마 그 분의 마음이지 않으셨을까요..

예배시간 아무리 말해도
예배에는 관심없이 떠들어대는 아이들을 볼때

느끼는 그런 답답함..

내 옆에 아무도 없다고 힘들어하는 이들에게

하나님이 네 옆에 계시다고 말해도

듣지 않을 때의 그런 갑갑함..

내가 만난 하나님을

내가 들은 그 분의 음성을

내가 느낀 그 감격스런 사랑을..

사랑하는 그들에게,.어떻게 조금이라도

전달할 수 있을까 하는 이 마음이..

아버지 당신의 아픈 마음 중에 하나가 아닌지..

이 사순절 기간에
예수님이 우릴보며 아파했던 그 마음을 되새겨 봅니다


예수님이 정말 아프신 것은…’을 그리면서

# 주보/기타 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를 남겨주세요.
박성민 작가의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의 작품활동에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로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35 댓글

  1. 좋은 글 감사합니다.
    오륜교회 카페 홈페이지로 가져갑니다
    진짜 이글 보면서 하나님의 사랑 다시 알겟어요..

  2. 다시 한번 예수님의 사랑을 깨닫게 하는 은혜롭고 감동스러운 글에 큰 감동을 받고 주보에 사용하려고 퍼갑니다. 감사합니다.

  3. 나를 위해 이땅에 오신 독생자 예수님! 복음의 빚진자로 저는 오늘 살아갑니다. 우리 아이들도 이 사실을 가슴으로 느끼길 바랍니다.

  4. 아들이라… 옛날시대엔 딸보다 아들이 더 소중하고 중요했었죠…… 남녀차별이생길정도로… 그런데… 그 소중한 아들을…… 흑!

  5. 정말 정말… 하땅이 이야기 보면서 많이 느낍니다 제가 얼마나 죄인이었는지 .. 얼마나 주님을 아프게 하였는지 .. 정말 감사합니다 정말 정말 감사드립니다 *^^*

예수님 시리즈 / 주님과 함께 달려봅시다!

0
3
60
월요일은 모두에게 공포의 날... 아닌가요?ㅎㅎㅎ 그런데 예수님을 믿는 우리에게는 조금 다른 날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오늘 그림은 '새 신을 신고 뛰어 보자 팔짝!!' 컨셉인데요 :) 예수님께서 허락해 주실...

예수님 시리즈 / 주일

1
8
101
언제부턴가 주일은 '부담스러운 날'이 되었습니다. 섬김과 헌신을 통해 하나님을 만나기보다는 '일'로 다가올 때가 참 많습니다. 쉽지가 않습니다. 여러모로 어렵습니다. 우리 모두 함께 행복한 은혜의 시간이 되면...

예수님 시리즈 / 캠핑

0
1
249
육지에 올라와 보니 숯불이 있는데 그 위에 생선이 놓였고 떡도 있더라 예수께서 이르시되 지금 잡은 생선을 좀 가져오라 하시니... 세 번째 이르시되 요한의 아들 시몬아 네가...

[홍성건 목사의 명쾌한 성경개요 #31] 호세아 – 하나님의 사랑 (오디오 영상)

이 책을 기록한 사람은 선지자 호세아입니다. 호세아와 여호수아는 원래 같은 이름으로, 그 뜻은 ‘구원’입니다. 호세아 선지자는 하나님의 사랑으로 세상을 품은 대표적인 인물입니다. 그는 아모스와...
video

하나님 나라는 결코 흔들리지 않는다 #한줄기독신간 #10월넷째주

시편의 가치와 고대 이본들, 해석의 역사, 문학적 형태와 기능 등에 대한 내용을 제시함으로, 시편 전체의 큰 그림을 먼저 조망하고 개별 시편의 해석에 임할 수...

갓피플 오늘의말씀_마태복음22장32절_2018.10.22

2
157
1,476
나는 아브라함의 하나님이요 이삭의 하나님이요 야곱의 하나님이로라 하신 것을 읽어 보지 못하였느냐 하나님은 죽은 자의 하나님이 아니요 살아 있는 자의 하나님이시니라 하시니 _마태복음 22:32 '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