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 내려오라

1
450
14,066

저는 삭개오의 이야기를 정말 좋아하는데요…특별히 삭개오가 가진 순수함을 좋아합니다.

아무에게도 사랑받지 못했던 삭개오. 애정결핍과 상대적 박탈감, 외모에 대한 자기비하에 시달리던 삭개오는 돈이라는 것으로 자기 자신의 가치를 증명하려고 애씁니다. 그러나 잘못된 방법으로 돈을 벌다보니 그는 사람들에게 계속해서 멸시당하게 되었습니다. 사랑받은 경험이 없기에 사랑할 줄도 몰랐던 삭개오는…지극히 목마르고 외로운 사람이었을 것입니다.

그러던 삭개오가 예수님의 이야기를 듣고 그를 만나고 싶은 소망이 생겼습니다. 그래서 모든 체면을 내려놓고 ‘그 나무’ 위로 올라갔습니다. 아마도 삭개오는 자신의 흉한 외모가 주목받는 것이 싫었을테지만 개의치 않았습니다. 삭개오에게 중요한 것은 자기 자신이 아니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기적이 일어났습니다. 예수님이 삭개오를 부르신 것입니다. 구름처럼 몰려든 사람들 사이로 예수님은 삭개오가 올라간 나무 아래에서 그에게 손을 내미셨습니다.

너, 내려오라. 인생의 나무에서 너를 지으신 이 앞으로… 오래 외로웠던 너의 지난 날에서 나와

너 내려오라, 너 내려오라, 내게로 오라…

예수님은 그를 부르셨습니다.

제가 삭개오가 참 순수한 사람이라고 생각하는 이유는 이 말을 듣고 망설임 없이 내려갔다는 것입니다. 당시 예수님은 예수님의 말씀을 듣기위해 사람들이 구름처럼 몰려들 정도로 관심의 대상이었습니다. 그러나 삭개오는 모두에게 무시당하고 조롱당하는 사람이었습니다.

‘ 저렇게 아름답고 유명하고 모두에게 사랑받는 사람이 나를 부르다니, 혹시 나를 조롱하는 것은 아닐까? 내가 내려가면 또 다른 사람들처럼 나를 무시하고 놀리고 괴롭히는 것은 아닐까, 내가 바보가 되는 것은 아닐까…’

저라면 그런 고민을 할 법도 한데, 삭개오는 전혀 망설임 없이 기쁜 마음으로 나무 아래로 내려갔습니다. 예수님의 사랑을 받아들인 것입니다. 그리고 그것은 삭개오가 가진 순수함이었다고 생각합니다. 단 한순간의 의심도 없이 삭개오는 나무 아래로 내려갔습니다. 그분의 사랑을 받아들이고, 기꺼이 변화하였습니다.

저는 지금도 종종 나무 위에 있는 저를 봅니다. 예수님의 사랑을 품은 사람들이 저에게 와서 사랑을 나누어 주어도 저는 도리어 겁을 먹을 때가 많았습니다. 예수님께서 저에게 사랑을 주시고 기회를 주시고 사명을 주셔도, 저는 나무 위에서 전전긍긍하며 떨곤 합니다. 그러나 저는 압니다. 제가 온전히 저의 나무 아래로 내려가서 그 크나큰 사랑을 받아들일 때, 아마 저에게는 훨씬 큰 변화가 일어날 것입니다.

내 삶의 감사,

Merci.

http://blog.naver.com/danisep

관련 CCM: 한웅재 1집 2nd Step, 그나무 아래로(삭개오이야기)

☞ 주보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 아래 자발적결제 부탁드려요.
김수영 작가 작품활동 응원하기!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에게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 후 이용해주세요♡ 주보외 사용문의, 작품의뢰하기 >

49 댓글

  1. 매번 은혜의 그림 감사합니다. 비전교회 주일학교 주보에 사용하겠습니다. 아이들이 이 그림을 통하여 은혜받기를 소망합니다.

  2. 공주대 한문교육과 기독인 모임 주보에 사용하겠습니다 이번 그림은 특히나 정말 좋네요 >_< 더더 영성 충만하고, 예쁜 그림들 많이 그리시길 기도하겠습니다. ^^

  3. 그림감사합니다. 전도용 쪽지에 잘 쓰겠습니다~~~ 늘 지혜와 계시의 충만한 영이 함께 하기 촉복합니다~~~

흔들리지 않는 반석되신 그리스도

0
2
89
  <화이트 스토리 블러그> 블러그 이웃추가하고 함께 큐티해요~^^ https://blog.naver.com/ctoondesign2 <하늘우체통> 하늘우체통 전도지로 전도해요~ㅎ http://heavenlypostbox.com/index.html

나는 구원열차 올라타고서 하늘나라 가지요.

0
1
85
하나님을 믿으면서 수 많은 역경과 고난을 피할 수 없는 것 같아요. 나는 분명이 하나님을 만나고 변했다고 생각하면서도 때때로 죄를 짓는 나를 발견하거나, 같은 실수를 반복하는 것이 부끄러워...

2020.05.25 하나님과 동행일기

1
1
255
3호와 함께 길을 걷는데 아빠에게 요구을 한다. "아빠 나랑 발맞춰!" "왜?" "사랑하면 똑같이 걸어야 돼!" "아..알았어" 사랑하면 똑같이 걸어야 한단다. (어디서 배웠는지..) 사랑한다고 똑같이 행동할 필요는 없다. 똑같이 해야만 사랑도 아니다. 그런데 똑같아야 한다고 말한다. 똑같이...

서로 갈등을 겪고 있나요?

0
13
598
오늘날 결혼에 대한 사회 전체의 잘못된 가치관 중 하나가 결혼은 모든 것이 준비된 다음에 해야 하고, 결혼을 하면 현재의 자기 위치가 상승되거나 배우자에게 대접을...

갓피플 오늘의말씀_마가복음9장41절_2020.5.31

0
9
132
누구든지 너희가 그리스도에게 속한 자라 하여 물 한 그릇이라도 주면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가 결코 상을 잃지 않으리라 – 막9:41 Truly I tell...

갓피플 오늘의말씀_마가복음9장40절_2020.5.30

0
85
1,117
우리를 반대하지 않는 자는 우리를 위하는 자니라 – 막9:40 for whoever is not against us is for us. – Mark 9:40, NI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