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 나귀, 그리고 예수

1
169
9,528

전부터 저는 이상하게 예수님이 나귀를 타셨다는 말씀

이 마냥 좋았습니다.

그게

왜 그렇게 제게 크게 다가왔는지, 그 이유는 저도 잘 모르겠습니다.

예수님이 나귀를 타시고 예루살렘으로 입성하시는 모습을 가만 생각하면

그냥 아무 이유도 없이

기분이 좋아집니다.

석의 시 중에서,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라는 시가 있지요.

흰 눈이 폭폭 내리는 날, 응앙응앙 우는 당나귀와 나타샤를

가만 그려보면서 그 고요한 평화에 잠기곤 했더랬어요.

제가 실제로 본 적도 없었던

나귀를 좋아하게 되었던

것은

어렸을 때 부터 그 시를 좋아해서 그런지도 모르겠습니다.

제로 살아있는 당나귀를 본 것은 아프리카에 가서였습니다.

경제적으로 여유롭지 않은 국가에서는 상대적으로

자동차보다는 오토바이를, 소나 말 보다는 나귀가 많은 듯 해요.

어린애들이 당나귀 등에 폴짝 올라타고 수레 따위를 끄는 것을 보면서

귀엽기도하고 안쓰럽기도 한 마음을 가졌던 것 같습니다.

가만 생각해보면 당나귀나 나귀는 대부분의 우화에서도

어리석게 그려지긴 하지만 공격적이거나 못되게 그려지진 않는 듯 합니다.

대부분 어리석을만치 우직하고, 약간은 바보같은 캐릭터이지요.

그런 나귀를 타고 예수님은 예루살렘으로 들어가셨습니다.

화려하지도 않고 영특하지도 않은, 소박하고 어리석지만 우직한…

작은 나귀 새끼를 타고 예루살렘, 십자가의 그 길로

그분은 한발 한발 걸어가셨지요.

그러고 보면, 예수님이 가시는 길을 동행하는 데도

그리 많은 것이 필요한 것 같지는 않습니다.

내가 굳이 화려하고 빠른 말이 되지 않아도 좋지요.

그냥 예수님께서 쓰시겠다고 할 때 걸어나가면 그만입니다.

그것이 제게 얼마나 큰 위로가 되는지 모릅니다.

예수님과 나귀를 타고 새 예루살렘으로 걸어가면 어떤 기분일까,

가끔 저는 궁금해지곤 합니다.

그날도 나귀는 기분이 좋아 응앙응앙 울까요?

ⓒ Kim su young,
danisep@naver.com

본 이미지의 무단 복제 및 상업적 이용을 엄격히 금합니다

일러스트 문의 및 의뢰는 메일로 부탁드립니다

# 주보/기타 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를 남겨주세요.
김수영 작가의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의 작품활동에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로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24 댓글

  1. 2014년 3월 30일 여의도순복음송파교회 엠마오 청년대학부 주보에 함께 나누겠습니다, 감사합니다^0^!

  2. 주마음교회 어린이 주보에 담아갑니다. 이번 주 종려주일에 잘 사용하겠습니다. 어린 나귀타고 입성하신 겸손한 주님처럼 낮은 자리에서 주님으로 인해 감사하는 자이길 소망합니다. 고맙습니다.

  3. 하늘비전교회유년부 주보를 만들면서 작가님의 순수한 그림에 반했습니다. 감사드리며 유년부 주보에 잘 쓰도록 하겠습니다.

[29] 30화 – 고넬료

0
15
65
베드로가 이 말을 할 때에 성령이 말씀 듣는 모든 사람에게 내려오시니  사도행전 10장 44  {말씀의 배경} 베드로가 욥바의 시몬이란 사람의 집에서 유숙하다가 사환을 만나게 됩니다. 그들은 가이사랴의 백부장인 고넬료의...

예수님 시리즈 / 육아

0
3
138
여인이여 어찌 그 젖 먹는 자식을 잊겠으며 자기 태에서 난 아들을 긍휼히 여기지 않겠느냐 그들은 혹시 잊을지라도 나는 너를 잊지 아니할 것이라 (사49:15)   첫째 딸아이가 태어나고, 50일 전까지...

2018.10.16 하나님과동행일기

0
52
140
여호와로 말미암아 오늘도 웃음! #하나님과동행일기 #그림묵상 2018.10.16 하나님과동행일기 하나님과 동행일기 페이지 facebook.com/Godgracediary

갓피플 오늘의말씀_빌립보서1장20절_2018.10.19

1
47
607
나의 간절한 기대와 소망을 따라 아무 일에든지 부끄러워하지 아니하고 지금도 전과 같이 온전히 담대하여 살든지 죽든지 내 몸에서 그리스도가 존귀하게 되게 하려 하나니 _빌립보서...

“과연 우리가 정말 하나 될 수 있는가?”

2
105
2,992
그러므로 주 안에서 갇힌 내가 너희를 권하노니 너희가 부르심을 받은 일에 합당하게 행하여 모든 겸손과 온유로 하고 오래 참음으로 사랑 가운데서 서로 용납하고 평안의...
video

10월 셋째 주 🎬예배인트로 영상 무료다운받기 #고퀄영상

0
286
13,764
여러분의 교회에서는 예배시작 전, 일찍 오신 성도님들을 위해서 어떤 배려를 하고 계신가요? 그 분들이 예배에 마음을 집중할 수 있게 돕는 ‘예배인트로 영상’을 틀어드리면 어떨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