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셉일기 #83…이미 뿌려진 기도의 터

0
37
10,422

며칠 전에 알게 된 사실입니다. 지난번 요셉일기중 대안탑 앞에서의 노방찬양 이야기를 읽고 누군가 메일을 보내왔습니다. 내용을 옮깁니다.
– 2004년 수백 명이 모이는 대안 탑에서 무릎으로 기도를 했습니다. 이곳에서 찬양 한번만 하면 좋겠다. 목소리 높여서 하나님 찬양하고 경배하며 영광 돌리면 좋겠다. 이 많은 사람들이 하나님을 알며 찬양하는 곳이 되면 좋겠다. 많은 생각 때문에 무릎으로 눈물 흐리며 혼자서 찬양했던 그곳 처음으로 중국인을 보며 기도했던 그곳.. 제 기도의 응답입니다. 그 때는 알지 못하고 찬양하고 춤 춘 그 곳은 이렇게 누군가 기도하며 뿌린 기도의 터였습니다. 비록 기도한 사람도, 기도의 제목도 서로 알지 못하지만 그 기도소리를 하나도 잊지 않으시고 정확히 이루어 가시는 주님의 신실하심을 찬양합니다. PK(Promise Keepers) Ministry의 선교 프로젝트인(Acts0108) 여정을 한 달간 함께 하게 되었습니다.Silk Road를 따라 걸으며 많은 사람들을 만났고, 위로와 은혜와 감사가 있었습니다.그 곳에서 받은 은혜를 (요셉일기) 형식을 빌어 나누려 합니다.오직 성령이 너희에게 임하시면 너희가 권능을 받고예루살렘과 온 유대와 사마리아와 땅 끝까지 이르러내 복음의 증인이 되리라 하시니라 – 사도행전(Acts) 1:8
CCM 아티스트 PK 정보 자세히 보기 ▶ 찬양듣기 ♬

# 주보/기타 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를 남겨주세요.
이요셉 작가의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의 작품활동에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로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14 댓글

  1. PK이가 찬양과 댄스로 섰던 자리가…누군가의 기도의 자리였다는 말에 마음이 많이 동했습니다. 저 또한 이렇게 세상을 살아가는 것이 누군가가 절 위해 기도해주고 있는 것이며, 그 것은 이 세상의 많은 사람들이 주님을 알고 찬송해야하는 이유라 생각되네요- 저도 제 마음속의 기도들을 하나하나 정리해서 빠짐없이 그리고 전심으로 기도해야겠습니다

  2. 춤을 통해서 주님을 드러내고픈 PK의 하나님을 향한 마음…. 그 마음이 중국의 B-boy들에게도.. 그 민족에게도 전달되었으면 좋겠어요..^^ 귀한 사역을 축복하구요.. 기도의 씨앗이 후에 열매를 맺어가는 간증이.. 마음을 짠하게 합니다.. 저도 오늘부터.. 또 기도의 씨앗을 뿌리렵니다..^^

  3. 하나님만이 우리의 찬양과 경배를 받으시며
    하나님 사람으로 하나님의 이름이 높임을 받으시는 구나 하는 사실에
    감동을 느낍니다

  4. 하나님의 계획.. 그 계획을 우리는 정말 알 수 없지만.. 분명히 신실하게 하나하나 이루어가시는 주님이 감사한 아침입니다. 중국에서 수고한 PK.. 화이팅입니다. 앞으로도…

  5. 잠시 잊고 있었는데….작년 이맘때의 기억이 납니다.
    소리내어 기도할수 없는 그 땅이 너무 아팠는데…잊고 지냈습니다.
    대안탑이며,,, 비림이며… 거의 동일한 일정으로 동일한 생각들을 기록한 것을 보며…
    기도하지 못한 나를 돌아보게 하시네요… 영적전쟁에서 승리하세요~!!

  6. 감동입니다. 복음들고 산을 넘는 우리 젊은이들의 아름다운 행열. 주께서 이루어가시는 복음사역입니다. 젊은이 여러분이 우리의 희망입니다. 부디 주께로부터 갑절의 영감을 얻어 날마다 복음의 불모지에 복음의 씨앗들이 뿌려지는 놀라운 하나님의 사역자들이 되세요.

  7. 여름 성경학교를 준비 중인데 울 교회 아이들 중에도 이렇게 선교하는 믿음의 전사가 많이 나오길…

  8. 은혜로우신 주님! 주님의 사랑을 전하고자 하는 젊은 열정들의 소중한 생명들을 지켜 주소서! 주님께서 주신 사명 다 이룰수 있도록 영광도니 빛을 주시옵고 그 빛을 주님께서 보시고 더욱 축복 주시옵소서! 섬기며 나누는 축복의 통로들이 되게 하소서 .. 할렐루야~~

몸과 마음

1
0
8
몸과 마음 두고 왔어요.  

2019.03.19 하나님과 동행일기

0
22
570
사랑하면서 표현하지 않으면 상대방은 모른다. 그래서 우리는 표현해야 한다. 상대방에게 나의 사랑이 전달 되도록 말이다. 우리의 사랑을 주께 그리고 이웃에게 표현하자. 우리가 당신을 사랑하는 자라고 말이다. #하나님과동행일기 #그림묵상 #묵상 #한컷 #기독교 #교회 #가족 #공동체 #신앙 #만화 #믿음 #일기 #글 #글쓰기 #god #jesus #사랑 #표현 #고백 #love 2019.03.19 하나님과 동행일기 하나님과 동행일기 페이지 facebook.com/Godgracediary 하나님과 동행일기 인스타 instagram.com/godgracediary/

귤껍질을 만든 이유

0
5
478
예수께서 그 어린 아이들을 불러 가까이 하시고 이르시되 어린 아이들이 내게 오는 것을 용납하고 금하지 말라 하나님의 나라가 이런 자의 것이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갓피플 오늘의말씀_요한일서1장3절_2019.3.24

0
75
837
우리가 보고 들은 바를 너희에게도 전함은 너희로 우리와 사귐이 있게 하려 함이니 우리의 사귐은 아버지와 그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와 더불어 누림이라 _요한일서 1:3 We proclaim...

당신의 마음이 분주하다면…

0
762
8,776
그리스도인이 단순하게 살지 않으면 이 땅과 영원한 세상에서 지극히 많은 보화를 잃어버리게 된다. 현대문명은 경건생활을 거의 불가능하게 만들 정도로 아주 복잡하다. 우리의 주의를 산만하게...

사순절 셋째 주일 묵상 : 수난의 예고

사순절 셋째 주일 : 말씀묵상 마 16:21-28 수난의 예고(마 16:21-28) 21 이 때로부터 예수 그리스도께서 자기가 예루살렘에 올라가 장로들과 대제사장들과 서기관들에게 많은 고난을 받고 죽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