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명절

0
216
13,888

추석을 크리스천답게 가장 알차면서도 은혜롭게 보낼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우리 민족은 전통적으로 농경을 주로 하는 민족으로 한 해의 곡식을 거둬들이는 가을은 일 년 중에서 가장 풍족하고 즐거운 계절이고, 추석은 추수한 곡식으로 송편을 만드는 등 떡과 과일, 나물 등을 나눠 먹으며 넉넉해진 인심과 수확의 기쁨을 함께 나누는 감사의 마음을 갖는 계절이다.
그래서 추석이 되면 누구나 고향을 방문하여 가족 친지들과 함께 따뜻한 정을 나누고 싶어 한다. 하지만, 제사 음식을 만들어 놓고 차례를 지내는 비신자 집안은 크리스천이 제사에 참석하고 음식을 장만한다는 것 자체가 매우 고민이 아닐 수 없다. 차례에 참여하거나 제사상에 차린 음식을 먹는 일 등은 모든 크리스천들이 피해야 할 일이다. 이는 하나님께서 가장 싫어하시는 일이기 때문이다. 그러면 크리스천들이 추석을 맞이해서 가족과 친지들에게 전도하며 좋은 관계를 형성하고 유지하는 방법에 대해 생각해보자.

▲미리 찾아뵙기
=명절에 ‘차례상에 절 안 하고 제사 음식을 먹지 않으면 되겠지’라는 생각에 참석했다가 분위기에 휩쓸려 자신도 모르게 죄를 지을 수 있기 때문에, 추석 전에 미리 찾아뵙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다. 특히 초신자의 경우 미리 이해를 구한 뒤에 가족구원을 위해 열심히 기도하면서 전도하여 그 가정에서 우상숭배의 제사가 끊어지도록 한다.

▲선물로 인사드리기
=명절날 우상숭배의 자리를 피하고자 내려가지 않으려면 평소 부모님의 생신이나 친척들의 생일에 선물을 준비하여 정성을 나타내야 한다. 그리고 명절 때 비록 고향에 가지 않더라도 미리 부모님과 고모, 삼촌, 이모 등 집안 어른들을 찾아뵙고 정성껏 준비한 선물을 전달하여 가족과의 관계를 잘 유지해야 한다.

▲편지 보내기
=가족과 친척 가운데 전도하기 쉬운 대상부터 일상적인 생활에서 예수를 체험한 자신의 이야기나 주위 사람들의 이야기를 편지로 보낸다. 편지 쓰기가 어려우면 이슬비 전도학교에서 나온 이슬비 전도편지 중에서 자기에게 알맞은 내용을 선택하여 편지를 보내 그들의 마음을 열고 전도를 받아들이도록 한다.

illustpark 박철호 hp:011.9871.9060

연세중앙교회신문 118호(2007-09-08)에서 발췌하였습니다.

# 주보/기타 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를 남겨주세요.
박철호 작가의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의 작품활동에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로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35 댓글

  1. 명절날 꼬~옥 찾아가서 즐겁게 지내세요. 혹 제사 지내면 조용히 기도하시고, 제사 음식 먹어도 됩니다. 명절에 다 같이 얼굴보고 즐겁게 지내는 것이 위의 방법들보다 백배 났습니다. 또 위의 방법을 병행 하시면 더 좋구요. 꼭 이건 하고 저건 하지 말아야한는 법은 없습니다. 평소에도 잘하고 명절에도 잘하세요.

2018.10.16 하나님과동행일기

0
0
10
여호와로 말미암아 오늘도 웃음! #하나님과동행일기 #그림묵상 2018.10.16 하나님과동행일기 하나님과 동행일기 페이지 facebook.com/Godgracediary

예수님 시리즈 / 신뢰 믿음

2
3
177
'나의 힘이신 여호와여 내가 주를 사랑하나이다 여호와는 나의 반석이시요 나의 요새시요 나를 건지시는 이시요 나의 하나님이시요 내가 그 안에 피할 나의 바위시요 나의 방패시요 나의 구원의 뿔이시요...

장편 기독교 웹툰 《TOUCH》 -03-

4
63
453
  https://youtu.be/_di0tMHdYzQ

갓피플 오늘의말씀_시편91편15절_2018.10.18

1
4
144
그가 내게 간구하리니 내가 그에게 응답하리라 그들이 환난 당할 때에 내가 그와 함께 하여 그를 건지고 영화롭게 하리라 _시편 91:15 He will call upon me,...

두려움을 어떻게 극복할 수 있을까?

1
32
1,011
가인의 파괴된 데스티니 이야기는 선악과를 따먹은 아담에게서 시작된다. 죄는 두 종류의 두려움을 낳는다. 첫째는 하나님에 대한 두려움인 '아담의 두려움'이고, 둘째는 사람과 환경에 대한 두려움인...

[곽상학의 말과 말씀] 왕의 캘리그라피

대입을 준비하는 수험생이나 구직을 준비하는 취준생에게 곤혹(困惑)스러운 통과의례(通過儀禮, Les Rites de Passa)가 하나 있으니 바로 면접고사(面接考查)이다. 면접 위원과 마주 앉아 시종일관 긍정적이고도 적극적인 표정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