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렉과 발람의 당나귀_101031_삼일교회 유년부 주일 설교 자료

0
113
3,413
본문 민 22 : 21 – 30

슈렉과 발람의 당나귀

도입과 전개
우리 친구들 슈렉 본 적 있어요? 전도사님은 슈렉 애니메이션을 거의 다 봤어요. 슈렉에는 누가 누가 등장하죠? 슈렉이랑, 피오나 공주, 장화 신은 고양이, 그리고 당나귀가 등장해요. 당나귀 이름이 무엇이었죠? 그래요. 동키였어요. 동키는 주인공인 슈렉을 도와서 슈렉이 악당들을 무찌를 수 있도록 도와 주어요. 그런데 우리들이 오늘 읽은 말씀에서도 당나귀가 등장해요. 말씀에 나오는 당나귀 역시 우리들이 배우게 될 발람 선지자를 도와 주는데 어떻게 도와 주는지 이 시간 자세히 배워 보도록 해요.

본문 주해
우리 친구들 몇 달 전에 모세와 이스라엘 백성들에 대해서 배웠었어요. 기억하고 있어요? 어디까지 우리 친구들이 배웠는지 기억하고 있어요? 한 번 이야기 해 볼래요. 그래요. 우리 친구들이 말한 것처럼 모세와 이스라엘 백성들의 놋뱀 이야기와 모세가 죽은 이야기에 대해서 배웠어요. 오늘 우리들이 배울 말씀은 우리 친구들이 배운 놋뱀 이야기와 모세가 죽은 이야기의 중간 부분에 있는 이야기에요. 모세와 이스라엘 백성들이 가나안 땅의 옆 나라인 모압이란 나라에 가까이 왔을 때의 이야기에요. 그 때의 모압 왕은 발락이었어요. 발락 왕은 모세와 이스라엘 백성들이 모압 땅 앞에까지 오면서 이스라엘을 대적했던 나라들을 모두 무찔렀단 소식을 듣게 되었어요. 발락 왕은 걱정했어요. 모세와 이스라엘 백성들이 모압 나라까지 망하게 할 것 같았어요. 그래서 발락 왕은 꾀를 내었어요. 하나님을 알고 있는 발람 선지자에게 찾아가 발람 선지자로 하여금 모세와 이스라엘 백성들을 저주하게 하는 것 이었어요. 그렇게 되면 그 저주대로 모세와 이스라엘 백성들이 모압을 공격하지 못하고 망하게 될 것이라 생각했어요. 발락 왕은 발람 선지자를 유혹하기 위해서 모압 사람들과 함께 많은 보화와 선물을 보냈어요. 처음에는 발람 선지자가 많은 보화와 선물을 거절 했지만 모압 사람들이 계속 유혹하자 결국 발람 선지자는 유혹에 넘어 갔어요. 그래서 발람 선지자는 자신이 아끼던 당나귀를 타고 모압 나라로 가기로 결정했어요. 발람 선지자는 아침에 일어나서 자기 당나귀를 타고 모압 사람들과 함께 한참 길을 가고 있었어요. 이 모습을 보신 하나님은 화가 나셨어요. 그래서 하나님께서는 하나님의 천사를 보내서 발람 선지자가 가는 길을 막게 하셨어요. 하지만 발람 선지자는 하나님의 천사를 보지 못했어요. 그런데 발람이 타고 있던 당나귀가 갑자기 멈춘게 아니겠어요. 당나귀 눈에 하나님의 천사가 커다란 칼을 뽑아서 손에 들고 있는 것이 보였기 때문이에요. 천사를 본 당나귀는 천사가 무서워서 길에서 밭으로 껑충 뛰었어요. 당나귀에 타고 있던 발람 선지자는 화가 났어요. 발람 선지자는 손에 들고 있던 채찍을 가지고 당나귀를 마구 때렸어요. ‘이 놈의 당나귀가 갑자기 왜 이러지. 다시 길로 돌아가란 말이야.’ 하지만 당나귀는 꿈쩍하지 않았어요. 천사는 점점 가까이 왔어요. 천사를 피하던 당나귀는 어디에도 피할 때가 없게 되었어요. 발람은 이런 것도 모르고 계속 당나귀를 마구 때렸어요. 하지만 당나귀는 발람의 말대로 했다가는 천사의 칼에 모두 죽게 될 것을 같았어요. 그래서 가까이 갈 수 없었어요. 당나귀는 도저히 할 수 없어 발람의 발에 엎드렸어요. 그러자 발람은 도저히 참을 수 없어 채찍이 아닌 지팡이로 당나귀를 마구 때렸어요. 그 때였어요. 하나님께서 당나귀가 말을 할 수 있게 하셨어요. ‘왜 자꾸 때리세요. 제가 주인님의 말을 지금까지 거역한 일이 없었잖아요.’ 발람은 깜짝 놀랐어요. 그리고 발람의 눈에 천사가 보이게 하셨어요. 발람은 너무나 놀라서 땅에 머리를 숙이고 엎드렸어요. 천사가 말했어요. ‘너는 왜 당나귀를 세 번이나 때렸느냐, 나는 네가 보물과 선물에 욕심을 내서 하나님의 말씀을 제대로 순종하지 않고 이스라엘을 저주하러 가기에 너를 막으려고 왔다. 만약 당나귀가 나를 피하지 않았다면 너는 나의 칼에 이미 죽었다. 당나귀 때문에 너는 살 수 있었다.’ 발람 선지자는 천사의 말을 듣고 회개했어요. 그리고 하나님께서 말씀하라고 하신 것만 모세와 이스라엘에게 전하겠다고 약속했어요.

생각하기
발람과 당나귀 이야기를 들으면서 우리 친구들은 무엇을 배울 수 있을까요? 우리 한 가지만 배워 보도록 해요.

적 용
우리들은 하나님의 말씀에 100% 순종해야 해요. 하나님의 말씀을 우리 친구들이 지키려면 100% 지켜야 해요. 발람 선지자는 그렇게 하지 못했어요. 그래서 천사가 와서 온전히 하나님의 말씀을 지키지 않는 발람 선지자를 막으려고 했던 거예요. 우리 친구들은 예수님이랑 하나님의 말씀을 잘 지키겠다고 약속 할 때가 많아요. 하지만 우리 친구들이 발람 선지자처럼 온전히 하나님의 말씀을 지키지 않으면 예수님이 기뻐하지 않으세요. 우리 친구들이 예배 시간에 떠들지 않겠 다고 약속했어요. 찬양 시간, 말씀 듣는 시간에는 안 떠들어요. 그런데 기도 시간에는 눈 뜨고 옆 친구와 장난쳐요. 찬양 시간과 말씀 시간에는 떠들지 않았다고 해서 예배 시간에 떠들지 않은 것은 아니에요. 기도 시간까지 모든 예배 시간에 떠들지 않아야 약속을 지킨 것 이예요. 친구를 사랑하겠다고 말하면서 나랑 친한 친구에게만 잘 해 주고 친하지 않고 약한 친구들을 괴롭힌다면 친구를 사랑하겠다고 예수님과 한 약속을 100% 지키지 못 한 것이에요. 우리 친구들이 예배 시간 떠들지 않고 친구를 사랑하라고 말씀하신 예수님의 말씀을 100% 지킬 수 있으면 좋겠어요.

결말
오늘은 발람 선지자와 당나귀 이야기에 대해서 배웠어요. 이 이야기를 통해서 우리 친구들이 배운 것처럼 발람 선지자처럼 행동하지 않고 하나님 말씀에 100% 순종하는 친구들이 되어야 하겠어요.

요절 약 1 : 22 너희는 말씀을 행하자는 자가 되고 듣기만 하여 자신을 속이는 자가 되지 말라

컨텐츠다운로드는 갓피플 컨텐츠 몰에서 >>>

# 주보/기타 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를 남겨주세요.
이익주, 김종석 작가의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의 작품활동에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로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2 댓글

몸과 마음

0
1
13
  몸과 마음 두고 왔어요.  

2019.03.19 하나님과 동행일기

0
22
574
사랑하면서 표현하지 않으면 상대방은 모른다. 그래서 우리는 표현해야 한다. 상대방에게 나의 사랑이 전달 되도록 말이다. 우리의 사랑을 주께 그리고 이웃에게 표현하자. 우리가 당신을 사랑하는 자라고 말이다. #하나님과동행일기 #그림묵상 #묵상 #한컷 #기독교 #교회 #가족 #공동체 #신앙 #만화 #믿음 #일기 #글 #글쓰기 #god #jesus #사랑 #표현 #고백 #love 2019.03.19 하나님과 동행일기 하나님과 동행일기 페이지 facebook.com/Godgracediary 하나님과 동행일기 인스타 instagram.com/godgracediary/

귤껍질을 만든 이유

0
5
483
예수께서 그 어린 아이들을 불러 가까이 하시고 이르시되 어린 아이들이 내게 오는 것을 용납하고 금하지 말라 하나님의 나라가 이런 자의 것이니라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갓피플 오늘의말씀_요한일서1장3절_2019.3.24

0
76
866
우리가 보고 들은 바를 너희에게도 전함은 너희로 우리와 사귐이 있게 하려 함이니 우리의 사귐은 아버지와 그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와 더불어 누림이라 _요한일서 1:3 We proclaim...

당신의 마음이 분주하다면…

0
777
9,348
그리스도인이 단순하게 살지 않으면 이 땅과 영원한 세상에서 지극히 많은 보화를 잃어버리게 된다. 현대문명은 경건생활을 거의 불가능하게 만들 정도로 아주 복잡하다. 우리의 주의를 산만하게...

사순절 셋째 주일 묵상 : 수난의 예고

사순절 셋째 주일 : 말씀묵상 마 16:21-28 수난의 예고(마 16:21-28) 21 이 때로부터 예수 그리스도께서 자기가 예루살렘에 올라가 장로들과 대제사장들과 서기관들에게 많은 고난을 받고 죽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