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는 것

2
2
648

 

<보는 것>

천천히 흘러가는 그림이 좋다.
그래서 그림에 여백이 많다.
빈 공간에는 아무것도 그려져 있지 않지만, 아무것도 그리지 않음을 통해 그려진 개체들이 선명해진다.
그러니까 여백은 그려진 것들을 볼 수 있게 하는 눈이다.

그려진 것에 집중하다보면 그려지지 않은 것을 볼 수가 없다.
여백이 주는 감흥을 느낄 수 없는 것이다.
시선의 문제이다.

보는 것은 마음을 보이는 곳으로 향하게 한다.
그래서 보는 것에 따라 나의 영적인 상태가 결정된다.
나는 지금 무엇을 보고 있는가.
나 자신인가, 아니면 하나님인가.

보이지 않는 하나님을 가장 선명히 볼 수 있는 것이 바로 십자가이다.
십자가를 바라보면 그 안에서 쉼을 누리고 통증을 쏟아내며, 소망을 얻게 된다.
그러나 고개를 돌려 나를 바라보면 내 안에 하나님과 반대되는 것들이 살아나기 시작한다.

나는 욕심이 가득하고 낙심하는 것이 자연스러운 존재이다.
그런 어둠으로 뒤엉킨 내가 구원받을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빛 되신 하나님을 바라보는 것이다.
그러니 매일 아니, 매 순간 시선을 예수님께 고정하기 위해 몸부림칠 수밖에 없다. 영적인 전쟁이다.

실패할 때도 많다.
하지만 보이지 않도록 온 우주에 가득하신 하나님이,
나와 조금의 틈도 없이 맞닿아 계셔서 나를 일으켜 세우신다.

또 다시, 은혜이다.

오늘도 하나님이 나의 여백이 되어
내 삶의 도화지를 채우시고,
나는 하나님을 통해 새롭게 보여지기를.

나를 그리는 내가 아니라
여백을 그려나가는 내가 되기를.

 

 

 

 

 

 

# 주보/기타 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를 남겨주세요.
이은혜 작가의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의 작품활동에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로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요한복은 13장 5절

1
0
38
제자들의 발을 씻기시며 섬김을 가르쳐주신 예수님. A4비례 공과공부용 컬러링시트입니다.

자립심?

1
1
78

갓피플 오늘의말씀_민수기11장23절_2020.01.22

0
6
148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여호와의 손이 짧으냐 네가 이제 내 말이 네게 응하는 여부를 보리라 _민수기 11:23 The LORD answered Moses, "Is the LORD's arm too...

하나님의 백성으로서 지켜야 할 에티켓!

0
12
462
나라별로 존중해야 할 문화와 에티켓이 있듯이 크리스천에게는 하나님의 백성으로서 지켜야 할 성경적 에티켓이 있다. 이것이 생각보다 중요하다. 교회가 갈라지고 시험 드는 것은 결코 교리 싸움이나...

당신에게는 영혼의 독소를 뽑는 시간이 있나요? (feat. 화나고, 힘들고 두려울 때)

존 웨슬리나 조지 휫필드... 많은 어려움에도 그들이 승리할 수 있었던 이유는 무엇인가? 한 시대를 바꾼 위대한 하나님의 종인 그들도 완벽하지 않았습니다. 평생 수많은 실패와 좌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