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 38화_ 귀신들린 여종

0
1
225

16.우리가 기도하는 곳에 가다가 점치는 귀신 들린 여종 하나를 만나니 점으로 그 주인들에게 큰 이익을 주는 자라

17.그가 바울과 우리를 따라와 소리 질러 이르되 이 사람들은 지극히 높은 하나님의 종으로서 구원의 길을 너희에게 전하는 자라 하며

18.이같이 여러 날을 하는지라 바울이 심히 괴로워하여 돌이켜 그 귀신에게 이르되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내가 네게 명하노니 그에게서 나오라 하니 귀신이 즉시 나오니라

-행 16:16~18-

 

[말씀의 배경]

바울과 실라의 여행은 이제 누가와 디모데도 합류하게 되어 빌립보로 향했습니다.

1차 여행 때의 선교지를 돌아본 후 다시 동쪽으로 가려했던 바울에게 환상이 임하여 서쪽으로 가게 된 것입니다.

빌립보는 마게도냐의 첫 관문이었습니다.

소로마라고 불릴 정도로 로마의 자랑인 도시였고 이곳에서 처음으로 유럽인 개종자인 루디아가 등장하게 됩니다.

옷감 장사를 하던 루디아의 집에 머물며 복음을 전하던 중 바울과 실라는 점치는 귀신 들린 여종을 만나게 됩니다.

그녀는 기도하러 다니는 바울을 쫓아다니며 좋은 말인 듯 거짓을 외쳐댔습니다.

바울은 참다 참다 그녀에게 소리를 질러 즉각 귀신을 쫓아냈고, 여종은 더 이상 점을 칠 수 없게 되었습니다.

 

[묵상하기]

바울은 사람들에게 이용당하며 죄에 거하고 있는 여종과, 주님 이름과 사역을 조롱하며 비꼬는 것에 분노했습니다.

귀신은 예수의 권위는 인정했으나 은밀한 하나님의 사역을 조롱하며 폭로한 것입니다.

사단은 하나님을 두려워하고 인정하나 우리로 하여금 하나님을 바로 믿지 못하도록 애를 씁니다.

“교회는 다니되, 기도는 하지마라~“ 하는 식으로 말이죠.

C.S 루이스의 ‘스크루테이프의 편지’를 보면 사단이 우리와 하나님 사이를 벌려 놓으려고 얼마나 고심을 하는지를 엿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예수의 이름‘ 이 선포될 때 이 여종에게 있었던 귀신이 즉시 나온 것처럼, 주님의 빛 안에 거하며 그 분의 이름을 선포할 때에 우린 악한 세력으로부터 자유할 수 있는 것입니다.

사단의 팔은 ‘예수의 이름‘이란 빛 까지는 절대로 닿지 못합니다.

 

# 주보/기타 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를 남겨주세요.
이무현 작가의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의 작품활동에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로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갓피플 오늘의말씀_시편71편8절_2019.9.15

2
74
914
주를 찬송함과 주께 영광 돌림이 종일토록 내 입에 가득하리이다 _시편 71:8 My mouth is filled with your praise, declaring your splendor all day long. _Psalms...

불타는 믿음

5
191
6,747
오늘날 그리스도인들은 그분의 말씀의 홍수 속에서 오히려 그분을 잃어버릴 위험에 처해 있다. 아담의 죄성을 물려받은 자아를 전혀 불편하게 하지 않는 선에서 믿음생활을 한다. 그리스도를...

갓피플 오늘의말씀_시편26편8절_2019.9.14

2
86
1,246
여호와여 내가 주께서 계신 집과 주의 영광이 머무는 곳을 사랑하오니 _시편 26:8 I love the house where you live, O LORD, the place where you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