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아웃. 내 상태는 최악이었다.  몸도 마음도 만신창이가 되었다.

내 상태는 최악이었다. 몸도 마음도 만신창이가 되었다.

0
97
3,355

나는 최근까지 기도모임들을 인도하며 뜨겁게 기도했다. 그러나 내가 주님과 만나는 기도시간은 없었다. (feat.번아웃)
_

교회 개척 5년 차, 내 상태는 최악이었다.
몸도 마음도 만신창이가 되었다.
_

새벽부터 새벽까지 만나야 할 사람과  이끌어야 할 모임이 줄지었다.  식사와 잠이 부족했고 두통에 시달렸다.
_

발목 인대와 무릎이 나빠졌고,
기침은 멈추지 않았으며,
왼쪽 귀가 잘 안 들렸다.

머리를 감으면 머리카락이 한 움큼씩 빠졌다.
먹어도 체하기 일쑤였고,
조금만 신경 써도 설사를 했다.
_

건강뿐 아니라 정서에도 이상 신호가 이어졌다.
어느 날 부터인가 나는 딱딱한 사람이 되어있었다.

웃을 때 함께 웃지 못했고
울 때 함께 울지 못했다.
자주 화를 냈고 사소한 일로도 시비가 붙었다.

차가운 사람이 되었다.
_

가장 가까운 사람들에게 냉정하고
매몰찬 말들을 내뱉기 일쑤였다.
_

유혹도 커졌다. 온갖 종류의 죄들이 매일 아침 현관 앞에 엎드려 나를 기다리는 듯했다. 마음이 공허했고 전도하고 싶은 마음도 사라졌다.
_

이런 변화를 가장 먼저 눈치 챈 건 다행히 아내였다. 그녀가 내게 간단명료하게 말했다. “여보, 당신 이상해졌어요. 쉬어야 해요.”
_

당시 아내는 내가 기도하지 않는 상태라는 걸 알고 있었다. 그리고 나를 위해 기도하며 진지하게 조언했다. 그러나 번아웃 상태의 나는 매우 고집스러웠다. 기도하지 않는 상태를 들켜서 화가 났다.
_

아내의 말이 곱게 들리지 않던 목이 곧은 남편의 목소리가 점차 커졌다. 그녀는 남편을 포기하지 않고 직언했을 뿐이었다. 그런데 부부싸움이 크게 났다. 내 입에서 공격적인 말이 나갔다. 그녀뿐 아니라 나도 깜짝 놀랐다.

그러고서야 알아차렸다.
‘아! 이게 말로만 듣던 번아웃이구나!
_

그런데 바빠서 도저히 어떤 시간도 낼수가 없었다. 그래서 주님께 시간을 달라고 기도했는데, 놀랍게 기회를 주셨다.  나는 주일 설교 도중 내 처참한 영적 상태를 고백하며 기도를 부탁했다.

“죄송합니다, 여러분. 제가 교만해져서 성령님의 능력이 아닌 제 힘으로 일하다가 번아웃 되어버렸습니다. 이 상태로 사역하다가는 저뿐만 아니라 주변 분들까지 위험하게 만들 것 같습니다. 마침 선교지에서 방문 요청도 있고 하니 2주일 동안 휴식차 다녀오겠습니다.”
_

다행히 하나님께서 은혜를 주셨다.
모두 강대상 앞으로 나와 눈물로 나를 위해 기도해주었다.

큰 위로를 받았다. 연약한 모습을 보이는 것에 자존심이 상하기도 했지만 우리 신앙의 선배들도 그랬으니 나도 진실을 말했다.

내가 너희 가운데 거할 때에
약하고 두려워하고 심히 떨었노라 – 고전 2:3
_

그렇게 만든 주님과의 기도시간. 전화기도 꺼놨다.
그런데 기도가 나오지 않았다!
아예 입이 열리지 않았다.
_

“주여~~~”라고 한숨 쉬듯 기도를 시작해봐도 거기서 끝나기 일쑤였다.

분명 얼마 전까지만 해도 교회 기도모임들을 인도하며 뜨겁게 기도했다. 산기도에 사람들을 데리고 가서 기도했고, 특별새벽기도회를 주도했다. 그런데… 홀로 기도하려니 기도가 나오지 않았다.
_

무언가 크게 잘못되었다.
기도가 왜 안 되는지 조금은 알 것 같았다.
마지막으로 주님과 독대하는 골방기도(마 6:6)를 한 것이 언제인지 기억도 나지 않았다.

숙소로 돌아가 휴대폰 메모장에 적었다.

step1. 기도하지 않았다.
step2. 내 힘으로 일했다.
step3. 내 힘으로 하나님의 일을 하니
번아웃이 왔다.

step4. 그래도 기도 안 하고 있었다.
step5. 이제는 아예 기도 못하게 되었다.
_

적어놓은 글을 쳐다보다 또 눈물이 터졌다.
‘이렇게 미련한 목사를 봤나!’

‘하나님께서 일을 맡겨주셨는데,
나는 주신 주님이 아니라, 주신 것에만 집중했다니!
그래서 기도 중환자가 되어 밤새 끙끙대고 있다니!
_

기도해야만 했던 일 때문에 기도를 안 했다니!’
억울하고 화가 났다.
기도하지 않았던 교만함에 대해 회개하며 흐느꼈다. 번아웃의 원인은. 기도였다.

★말씀 
나는 포도나무요 너희는 가지라
그가 내 안에, 내가 그 안에 거하면 사람이 열매를 많이 맺나니 나를 떠나서는 너희가 아무 것도 할 수 없음이라
– 요한복음 15:5

육신에 있는 자들은 하나님을 기쁘시게 할 수 없느니라
– 로마서 8:8

수고하고 무거운 짐 진 자들아
다 내게로 오라 내가 너희를 쉬게 하리라

나는 마음이 온유하고 겸손하니
나의 멍에를 메고 내게 배우라
이는 내 멍에는 쉽고 내 짐은 가벼움이라 하시니라
– 마태복음 11:28-30

★묵상

# 하나님과_개인적인_시간을보낼때
# 많은_문제들이_해결됩니다
# 그시간이_없다면_당신에게_주어진
# 잠재력을_발휘하지_못할것입니다_데이빗윌커슨
_

# 당신의_영혼을_먼저먹일때
# 지치지않고_섬길수있다_조지뮬러

# 사역을 위해서만_성경을 보는것이 아니라
# 하나님과 단둘이 만나는시간이 필요합니다
# 주님과의 시간_회복의시간

# 마음에 근심이 가득하고 힘들때
# 걱정을_회개하며_예수이름으로_끊고
# 그마음_그대로_주님께_드리세요
_

# 기도할수있는데 왜 걱정하십니까
# 걱정되는것들_다_주님께_말씀드리세요
# 온몸의_힘빼고_완전히_주님께_다 기대기

? 크리스천 생활을 풍성하게 하는 #크리스천굿즈

주님 향한 내 마음의 찐고백, 놓치지 않고 담아요 ♥ 묵상노트 8종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