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내 뜻을 내려놓아야 하나님의 뜻을 알 수 있어요

 


● 이화선 / 갓피플 만화 _ 이화하하 묵상일기 자세히보기 ▷


2. 그곳에서 주님을 나타내게 하소서


● 김유림 / 갓피플 만화 _ 한걸음 자세히보기 ▷

 


위의 만화저작권은 각 만화 작가님께 있습니다.
만화사용 및 저작권 안내 ▷

야심차게 어떤 일을 시작했습니다.
그러면서 기도하는데,
주님이 짚어주신 것이 있었습니다.

‘내가 뭔가를 보여주겠어’ 하는 마음의 동기로, 그 일을 하고 있었더라고요. 회개하며 만들던 것을 내려놓았습니다. 그리고, 다시 주님의 뜻을 구하며 기도하기 시작했습니다.

무엇을 이룬다고 해도,
내가 뭔가를 보여주겠다는 동기라면
무슨 소용이 있겠습니까?

나를 높이고자 했던 사울왕처럼 될 뿐이지요.

예수님은 돌을 떡으로 만드실 수 있었음에도 하시지 않습니다. 하나님께서 하라고 하신 것이 아니었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은 뭔가를 보여주어서가 아니라, 하나님에 대한 순종으로 본을 보이셨습니다. 늘 마음을 살펴달라는 기도가 중요함을 느낍니다.
주님 앞에 엎드려 고백합니다.

‘주님. 저는 이렇습니다.
저의 동기를 깨끗케하여 주시옵소서.

주님이 도와주시지 않으면,
제 멋대로 망쳐버릴 것 같습니다.
주님. 주님이 목자 되셔서 저를 인도해주세요’

내가 뭔가를 보여주겠어. 하는 마음이 들때, 조심해야 합니다. 멈추고 주님께 도와달라고 기도해야 합니다. 왜냐면, 주님이 말씀하시지도 않았는데 해버리는 것은, 무대뽀이지 믿음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내려놓음>의 이용규 선교사님 말씀을 되뇌어봅니다.

“그 일이 하나님과 동행하는 과정에서 이루어지지 않는다면, 오히려 하나님의 기회를 놓치게 만드는 일이 될 수 있다.”

† 말씀

사무엘이 이르되
여호와께서 번제와 다른 제사를 그의 목소리를 청종하는 것을 좋아하심 같이 좋아하시겠나이까 순종이 제사보다 낫고 듣는 것이 숫양의 기름보다 나으니
– 사무엘상 15:22

사람의 행위가 자기 보기에는 모두 정직하여도
여호와는 마음을 감찰하시느니라
– 잠언 21:2

하나님이여 내 속에 정한 마음을 창조하시고
내 안에 정직한 영을 새롭게 하소서
– 시편 51:10

▷코로나19로 어려운 개척교회 목회자분들을 응원해주세요!!


▷예배와 생활을 은혜롭게 돕는 디지털 굿즈
성경필사 pdf 디지털스티커 성경인포그래픽 디지털굿즈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