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어린 시절, 우리 부모님은 새벽부터 새벽까지 일하셨다. 그래도 언제나 월세를 제때 내기 어려웠다.

빚은 줄기는커녕 더 늘어났고, 끼니는 허술하기만 했다. 몸 여기저기가 아픈 것은 당연했고, 온갖 종류의 약들이 집안 서랍마다 꽉꽉 들어차 있었다.

나는 우리 집이 뭔가 큰 잘못을 해서 저주라도 받은 줄 알았다. 그러다 학창시절에 예수님을 만났다. 모든 저주를 능가하는 복된 일이었다.

창조주께서 내 아버지가 되셨다(롬 8:15).
예수님을 믿고 나니 관점이 바뀌었다.

나는 가난한 집 아들이 아니라 하나님의 아들이었다(요 1:12). 저주받은 가난한 아이가 아니라 천국의 상속자였다(롬 8:17).

존재에 대한 관점이 완전히 새로워졌다.
그에 따라 생각과 말, 행동도 변했다.

먹고 싶은 것, 갖고 싶은 것들이 사라졌다.
예수님 때문이었다.

어떤 것들보다 하나님이 크게 보였다. 가난 때문에 한 번도 상처받아본 적 없는 새 마음이 생겼다(고후 5:17).

빚쟁이들이 단칸방으로 쳐들어와도 무섭지 않았다. 내 아버지는 자그마치 창조주시니까. 세상 모든 것이 다 내 안에 계신 하나님의 것이니 두려울 것이 없었다(시 24:1).

길을 지나다니는 좋은 자동차들도 부럽지 않았고, 소시지 반찬을 싸오는 친구들의 도시락도 대단해 보이지 않았다. 그분은 모든 자동차의 주인이시고, 모든 돼지들을 지으신 분이니까. 내 마음은 움츠러들지 않았다. 내 안에 계신 분은 모든 것들을 충분히 능가하는 분이셨다.

이런 변화를 가장 먼저 눈치챈 건 같은 반 친구들이었다.

평소와 달라진 내 모습을 관찰하던 녀석들 사이로 헛소문이 퍼졌다. “준기네 부모님이 복권(로또)에 당첨되셨나봐!”

내가 크리스천이 된 후에도 가정 형편은 전혀 나아지지 않았다. 바뀐 것이 있다면, 내 마음뿐이었다. 대학에 다니던 시절에는 교통비와 식비가 없었다. 단돈 10원도 없었다. 이건 비유가 아니다. 실제로 그랬다.

만약 하나님이 내 아버지시라는 믿음이 없었다면 학교를 계속 다닐 수 없었을 것이다. 아니, 아예 진학 자체를 생각하지 못했을 것이다.

하지만 내 생각은 예수님 때문에 몽땅 새로워졌다. 내게는 돈이 ‘없다’는 생각 대신, 빈주머니가 ‘있다’는 사고방식이 생겼다. 매일 왕복 14킬로미터를 뛰어서 오가는 건 돈이 ‘없어서’가 아니라, 하나님이 주신 체력이 ‘있어서’였다.

학비가 ‘없어서’ 장학금이 필요한 것이 아니라, 창조주의 깊은 지혜가 내게 ‘있어서’ 나는 공부를 잘할 수 ‘있었다’. 새로운 생각에 새로운 언행이 깃들었다. 내가 나를 창조주의 아들로 대하자, 사람들도 나를 다르게 대하기 시작했다.

정체성이 달라지자 사람들이 나를 대하는 태도도 달라진 것이다. 사람들이 내 말에 귀를 기울였고, 누구도 나를 함부로 대하지 않았다. 주변 사람들의 평가도 좋아졌다. 중요한 의사 결정에 내 의견을 참고하는 일도 늘어났고, 무엇보다 돈을 얻을 기회도 조금씩 생겨났다.

– 네게 재물 얻을 능력을 주었다, 송준기

† 말씀
그런즉 누구든지 그리스도 안에 있으면 새로운 피조물이라
이전 것은 지나갔으니 보라 새 것이 되었도다
– 고린도후서 5:17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하나님, 영광의 아버지께서 지혜와 계시의 영을 너희에게 주사 하나님을 알게 하시고
– 에베소서 1:17

여호와께서 너를 위하여 하늘의 아름다운 보고를 여시사 네 땅에 때를 따라 비를 내리시고 네 손으로 하는 모든 일에 복을 주시리니 네가 많은 민족에게 꾸어줄지라도 너는 꾸지 아니할 것이요
– 신명기 28:12

† 기도
저를 바꾸실 수 있는 분은 주님이십니다.
제 생각대로 살아온 것을 회개합니다. 저의 모든 것을 드리니, 주님 바꿔 주시고 회복시켜 주시옵소서.

구하라. 그리하면 주시리라 하셨습니다. 하나님을 경외하는 마음과, 뛰어난 지혜를 구합니다. 제가 누구인지 깨닫게 하여 주시옵소서. 그래서 부를 좇아가는 삶이 아니라, 맡겨주신 부를 주님의 청지기로써 잘 다스리는 제가 되게 하소서.

† 적용과 결단
죄인된 삶을 회개하고, 나를 예수님께 드릴 때 예수님이 주인님 되시고,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은혜를 주십니다. 그런데, 혹시 재정에 관한 부분도 하나님이 주인님이신가요? 우리의 모든 부분들을 주님이 다스리실 수 있도록 전부 드리기 원합니다. 기도하며, 노력하기로 결단하며 주님께 나아가보세요!

 


▷코로나19로 어려운 개척교회 목회자분들을 응원해주세요!!


▷예배와 생활을 은혜롭게 돕는 디지털 굿즈
태블릿용 예배자료 성경인포그래픽 디지털스티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