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내가 다 알아

● 김은혜 / 갓피플 만화 _ 은혜의 그림묵상 자세히보기 ▷


2. 믿음이 흔들릴 때, 주님께 나아가기


● 김영진 / 갓피플 만화 _ 믿음생활 에세이 ▷

 


위의 만화저작권은 각 만화 작가님께 있습니다.
만화사용 및 저작권 안내 ▷

아무리 기도하고, 섬겨도
상황이 나빠져서 낙담이 될 때가 있습니다.

저도 어려운 상황 앞에, 낙담이 되었습니다. ‘주님. 이렇게 계속 기도하지만, 벽 앞에 서 있는 것 같아요.
기도가…소용이 있는 것일까요? 하물며 저도 잘 안 바뀌고요.’

그런데, 방황하더라도 주님 앞에서 해야 하잖아요.
예전에는 낙담하면 주님을 떠나 낙담하다가, 늑대 같은 마귀에게 공격을 받으면서 크게 배웠거든요. 그래서 방황해도 주님 앞에서 했습니다.

이런 마음 다 주님께 말씀드리며, 주님을 기다렸습니다. 말씀과 기도, 찬양을 드리며 설교를 찾아보며 주님이 주시는 마음을 기다렸지요. 주님은 주님께 계속 나아오는 사람을 결코 그냥 내버려 두시지 않으니까요.

그러다가 제 마음을 회복시키는
말씀을 만났습니다.
_

사람들의 마음이 너무 강팍해서 낙심할 때가 있습니다. 우리 힘으로는 다른 사람들의 마음을 변화시킬 수는 없습니다.

그러면 어찌해야 할까요?

성령님께는 한계가 없습니다.

당신이 구해준 몸을 파는 여인이 또 몸을 파는 죄를 저질렀나요? 당신이 사역했던 알코올 중독자가 약속을 어기고, 또 마셨습니까? 그럴 때 성령님께 도움을 구하십시오. 우리도 하나님과의 약속을 어기지만 성령님은 개의치않으시고 우리를 일으키셨습니다.

어떤 사람에게 복음을 전하고 싶은데, 제대로 말을 할 수 있을지 걱정됩니까? 성령님께서 말을 떠오르게 해주신다고 하셨습니다. 

우리의 그릇은 너무나 작습니다.
그래서 금세 바닥을 드러냅니다.
낙심 말고 얼마나 기도했는지 되돌아보십시오.

지치고 연약한 사역자여
한계가 없으신 성령님 안에서 기뻐하십시오. 여호와는 전능하시다는 사실에 기뻐하십시오.
– 찰스스펄전

그렇습니다.
내 생애에 결과를 보지 못한다 해도, 내가 받은 바통을 잘 쥐고 주님과 달리면 됩니다.

사람들의 응원이 없고, 오히려 비난이 쏟아진다고 해도 나를 부르시고, 나를 응원하시는 주님께 시선을 맞추고 달려가면 됩니다.

언제나 주님 앞에 엎드리고 또 엎드린 모세처럼 기도합시다. 내가 변화를 시켜야 한다는 부담도 내려놓기 원합니다.

그저 주님의 때에 맡기고, 주님만 의지할 뿐입니다. 마귀의 뜻이 완전히 무너지고 주님 뜻대로만 되길 계속 기도할 뿐입니다.

주님과 이 한 걸음을 걷게 하소서.
주님께서 투자하신 이 하루를 충성되게 사는, 주님을 너무나 사랑하는 청지기로써 살아가게 하소서.

기도하며 노력하며 땀 흘리게 하소서. 그래서 탁월하게 잘 감당할 수 있게 하소서. 적은 능력을 가졌으나 끝까지 타협하지 않았던 빌라델비아 교인들처럼 신실하게 가게 하소서.

주님을 기쁨으로 놀라게 해드리는 청지기가 되게 하소서. 믿음의 주요. 온전케 하시는 예수를 바라보게 하소서!

 

† 말씀
백성들아 시시로 그를 의지하고 그의 앞에 마음을 토하라
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시로다 (셀라)
– 시편 62:8

백성들이 자녀들 때문에 마음이 슬퍼서 다윗을 돌로 치자 하니 다윗이 크게 다급하였으나 그의 하나님 여호와를 힘입고 용기를 얻었더라
– 사무엘상 30:6

믿음의 주요 또 온전하게 하시는 이인 예수를 바라보자 그는 그 앞에 있는 기쁨을 위하여 십자가를 참으사 부끄러움을 개의치 아니하시더니 하나님 보좌 우편에 앉으셨느니라
– 히브리서 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