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호수아가 두려움을 박살낸 방법 (한창수 목사 특별부흥회 둘째날)

0
36
725

가나안 땅에 들어가기 전, 여호수아에게 두려움이 엄습해 옵니다. 약속의 땅이지만 정복하고 취해야 한다는 두려움, 모세가 죽고 난 뒤 세대교체에 대한 두려움, 그리고 홀로 이스라엘을 이끌어야 하는 부담감. 하나님은 그런 여호수아에게 거듭 강하고 담대하라고 말씀하십니다.

“강하고 담대하라…” (여호수아 1:6)

“오직 강하고 극히 담대하여…” (여호수아 1:7)

“내가 네게 명령한 것이 아니냐 강하고 담대하라 두려워하지 말며 놀라지 말라…” (여호수아 1:9)

하나님은 이어서 여호수아의 두려움을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해결책을 알려 주십니다. 그건 바로 말씀입니다.

“이 율법책을 네 입에서 떠나지 말게 하며 주야로 그것을 묵상하여 그 안에 기록된 대로 다 지켜 행하라 그리하면 네 길이 평탄하게 될 것이며 네가 형통하리라” (여호수아 1:8)

여호수아의 두려움을 없앨 수 있었던 것은 다름 아닌 말씀입니다. 전쟁에서 승리하기 위한 전략도 아니고, 군사훈련도 아니고, 단합대회도 아니고 오직 말씀이었습니다. 하나님은 이스라엘에게 말씀이 입에서 떠나지 않도록 밤낮 읊조리며 그대로 지켜 행하라고 하십니다.

여호수아와 백성들은 하나님께 순종했습니다. 그들은 말씀을 씹어 먹었습니다. 그들의 모습은 흡사 말씀을 머금고 으르렁거리는 하나님의 군대 같았을 것입니다. 여리고성 주민들은 이스라엘 백성들을 생각할 때 공포에 떨었다고 하지요.

그리고 철옹성 같던 여리고성은 하나님의 말씀으로 무장된 이스라엘 백성 앞에서 힘없이 무너졌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선포할 때 두려움은 박살나고 역사가 일어나는 것입니다.


지금 무료 설치 후 바로 이용해보세요. 



갓피플성경 8.0 은 무료 어플이며, 무료 체험 후 필요한 역본,음원만 구매하여 사용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