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직 여호와를 앙망하는 자는 새 힘을 얻으리니 독수리가 날개치며 올라감 같을 것이요 달음박질하여도 곤비하지 아니하겠고 걸어가도 피곤하지 아니하리로다.”
이사야서 40:31

 하나님이 당신을 강도 높은  ‘기다리기 훈련’ 수업에 등록시키신 것처럼 느껴지는가? 당신은 기도한다. 묻는다. 하나님의 응답을 기다린다. 하지만 로딩하는 데 오랜 시간이 걸리는 인터넷 페이지처럼, 당신은 기다려야 한다.

그리고 좀 더 많이 기다린다.
이 기다림은 전혀 즐겁지 않다.

하지만 신체의 웨이트 트레이닝(weight training)이 힘을 길러주듯이, 영적인 기다림의 훈련(wait training)도 마찬가지다.

우리는 오늘의 구절에서 이것을 약속받는다. 어떻게 기다림이 우리의 힘을 새롭게 해줄 수 있는가? 우리가 걱정하고 애태우며 조마조마하게 손가락을 두드릴 때, 기다림이 우리의 힘을 약화시키는 것처럼 보이지 않는가?

우리의 마음속에서 ‘what-if’(~하면 어쩌지) 게임을 하다보면 진이 빠진다. ‘이 일이 잘 안 되면 어쩌지?’ ‘하나님의 응답이 거절이면 어쩌지?’‘내가 제일 두려워하는 일이 실제로 일어나면 어쩌지?’

이 모든 걱정 가득한 기다림은 우리를 강하게 하기보다 진이 빠지게 한다. 어떻게 하면 이것을 바꾸어 실제로 우리 자신이 새로워지는 것을 발견할 수 있을까? 나는 기다리는 시간에 내 관점을 전환시키는 것이 힘을 보충해준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그래서 하나님이 침묵하시는 것 같은 그 시간들을 가만히 앉아서 불안하게 응답을 기다리는 시간으로 생각하지 않으려 했다. 그보다는 마치 내가 집사, 가정부, 또는 레스토랑 종업원인 것처럼 기다리고 있다고 생각하려 한다.

여호와를 앙망하는 사람들, 즉 하나님을 섬기고 시중들며 그분의 일을 성취하시도록 돕는 것처럼, 하나님의 주문을 받아 그분이 원하시는 것을 가져다주는 사람들은 새 힘을 얻는 자들이다(사 40:31).

그들은 독수리같이 날개를 치며 올라간다. 걸어가도 피곤하지 않다. 우리가 섬길 때, 우리가 갈망하며 기다리는 분이 어떤 분이신지를 더 잘 알게 된다. 우리는 경계하고, 주의를 기울이며, 하나님의 뜻에 맞추게 된다.

우리의 문제들에서 눈을 떼고 대신 하나님께 시선을 고정시키기 시작한다. 우리가 그렇게 할 때 하나님의 마음을 엿볼 수 있다.

응답을 기다리는 그 길고 힘든 시간에도 우리는 계속해서 하나님을 섬긴다. 그리고 기다림은 우리의 영적인 힘을 약화시키는 것이 아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뜻을 행하려 할 때 그 기다림은 우리의 힘을 새롭게 한다. 나와 함께 기다리기 훈련에 등록하겠는가? 그러면 당신의 영적 근육이 더욱 강해질 것이다. 그러나 우리는 이 관점에 충실해야 한다. 우리는 단지 ‘하나님을 기다리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을 섬길 것이다. 

“사랑하는 하나님, 그 기다림과 의심의 시간에 제 관점을 전환하도록 저를 가르쳐주세요. 안달하고 걱정하는 것을 멈추고, 대신 바쁘게 하나님을 섬기게 해주세요.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 당신이 기다리고 있는 몇 가지를 적어보라. 어떻게 하면 안달하는 대신 하나님을 섬기면서 기다릴 수 있을까?

– 내 영혼 안정시키기, 캐런 이먼 & 루스 슈벤크

† 말씀
그들이 주께 부르짖어 구원을 얻고 주께 의뢰하여 수치를 당하지 아니하였나이다
– 시편 22:5

그러나 여호와께서 기다리시나니 이는 너희에게 은혜를 베풀려 하심이요 일어나시리니 이는 너희를 긍휼히 여기려 하심이라 대저 여호와는 정의의 하나님이심이라 그를 기다리는 자마다 복이 있도다
– 이사야 30:18

주의 궁정에서의 한 날이 다른 곳에서의 천 날보다 나은즉 악인의 장막에 사는 것보다 내 하나님의 성전 문지기로 있는 것이 좋사오니
– 시편 84:10

† 기도
주님. 기도 응답을 기다리며, 힘들어하다가 갑자기 이런 생각이 들었지요. ‘왜? 나는 기도가 이뤄질 때까지 힘들어해야만 할까?

내가 무서운 사람을 만나려고 기다리는 것이 아니라, 가장 좋으신 하나님을 기다리고 있잖아. 그러면 기대감으로, 즐겁게 이 과정을 보낼 수 없을까?’

맞습니다 주님. 두려움은 주님께로부터 온것이 아니기에 예수이름으로 끊어냅니다. 주님을 만나는 기도시간이 행복한 시간이 되게 하소서.

적용과 결단
광야의 이스라엘 백성은 “언제!”를 반복합니다. “언제 가나안 들어가나?”그러면서 불평하기 시작합니다. 광야는 하나님을 예배하는 장소인데 하나님을 놓칩니다.

우리도 혹시 이 문제가 해결되기 까지 낙망하고 불평하진 않았나요? 즐겁게 이 과정을 통과할 수 있습니다. 걱정한다고 1도 해결 되지 않습니다.

당신이 있는 곳이 광야라면, 하나님을 예배하고 기뻐하며, 광야에서 예배 드리며 그곳에서 하나님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매일을 보내기로 결단합시다. 그 마음을 구합시다!


▷가을엔 말씀과 함께 ~~


▷예배와 생활을 은혜롭게 돕는 디지털 굿즈
태블릿용 예배자료 성경인포그래픽 디지털스티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