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님의 임재 가운데 하루 종일 살아가려면?”

1
1
3,099
수많은 이들을 주님과 동행케 한 유기성 목사의 페이스북 고백《예수를 바라보자》“혼자 있을 때 나를 바라보라!” 그것도 “24시간 바라보라!”는 것이 오래 전 저자가 예수님으로부터 받은 말씀이었다.

그 말씀은 신약성경 히브리서 12장 2절 말씀 “믿음의 주(主)요 또 온전하게 하시는 이인 예수를 바라보자” 그것이기도 했다.

선한목자교회 유기성 목사가 이 말씀에 순종하고자, 하루 종일 예수님을 바라보며 동행하기 위해 찾은 방법이 날마다 영성일기, 즉 24시간 주님을 바라보며 체험하고 묵상한 것을 기록하는 것이었다.

그는 그 글을 지인과 교인들에게 공개했고, 교인들끼리도 각자 영성일기를 써서 서로 나누라고 권했다.

자신이 하루 24시간 중에 얼마만큼 예수님을 바라보았는지를 돌아보고, 또한 24시간 예수를 바라보며 살아가기 위해서는 그만한 방법이 더 없기 때문이었다.

그리고 지금은 SNS의 시대, 저자는 많은 이들과 소통할 수 있는 페이스북에 수년 전부터 새롭게 영성일기 칼럼을 쓰기 시작했다.

지금은 수만 명이 그의 글을 날마다 받아보며 ‘좋아요’를 누르고 있다. 저자가 날마다 예수를 바라보는 일상에서 체험하고 묵상하고 느낀 점을 성경 말씀과 함께 쓴 글들이라 수많은 사람들이 ‘좋아요’ 하지 않을 수 없었다.

독자가 그의 글을 볼 때 어떻게 하면 예수님을 바라보며 살 수 있는지, 매 순간 주님과 동행하며 사는 길이 무엇인지 알게 되었기 때문이다.

늘 진솔하고 솔직한 그의 고백은 수많은 이들을 주님과 동행케 했다.

《예수를 바라보자》는 지난 몇 년간 저자가 페이스북( www.facebook.com/pastor.yoo )에 썼던 주옥같은 그의 글 가운데 일차로 엄선해 낸 책이다.

이 책은 예수를 바라보게 도울 뿐 아니라, 믿음을 가진 사람들에게 어떤 문제나 어려운 일이 닥칠 때, 어떻게 하면 방법을 찾을 수 있을지에 대한 답을 주기도 한다. 마치 사람들이 누군가를 바라보며 “어떻게 할까요?” 하고 묻는 것과 비슷하다.

다시 말해, 독자는 이 책을 통하여 예수님을 바라보고 “어떻게 할까요?” 하고 묻고 답하는 삶의 실체를 배울 수 있는 것이다.

책은 주님과의 관계와 동행을 주제로 한 내용, 그리고 예수를 바라보기 위해 자아를 십자가에 못박는 것에 대해 쓴 잔잔하고도 감동적인 내용으로 가득하다.

여유있게 볼 수 있도록 왼쪽정렬로 편집돼 있어서 독서하며 묵상하기에도 유익하다.

유기성 목사
선한목자교회 담임목사

  • 예수를 바라보자
    유기성
    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