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계신 하나님의 무조건적 사랑을 믿으세요

0
3
4,365

신앙간증서인《예정》을 쓴 서우경 박사는 ‘코칭’이라는 전문 분야에서도 대표적인 전문가이다.

한국코칭진흥원 원장, 서울대 객원연구원, 연세대 리더십센터 수석코치다. 그녀는 또 한 학사, 석사, 박사 각각 2개씩의 학위를 가졌을 만치 학구파다. 겉으로 봐선 아무 문제가 없어 보인다.

하지만 그녀가 삼십대 초에 극심한 고통 가운데 사실상 죽음보다 더한 고통을 겪었다는 사실을 알면 놀랍기 그지없다.

게다가 지금과 같은 건강한 모습으로 변화하기까지, 하나님이 살아계시지 않는다면 도무지 설명할 수 없는 놀라운 일들이 그녀에게 있었다.

하나님이 사랑하시고 구원하시기로 ‘창세 전에 예정하신 사랑’이 아니었다면 실로 있을 수 없는 일들 이다 .

그래서 이 책은 그녀의 이야기라기보다 오히려 하나님이 어제나 오늘이나 늘 살아계시다는 사실을 적극적으로 입증하는 하나님의 이야기다.

저자는 청년기에는 불교 경전 수만 권을 자비로 배포하며 일요일에는 아이들에게 불법 (佛法)을 가르쳤던 열성 불자 (佛子)였다.

학사와 석사와 박사 학위를 각각 두 개씩 받을 정도로 학구파이자 지성인인 그녀가 불교 논문을 마무리하던 31살의 어느 날, 전신에 까닭 모를 통증을 느끼기 시작했다.

이후 3년간 그의 영혼육이 죽음과도 같은 깊은 고통의 늪에 빠지게 되었다.

극심한 고통을 견디다 못해 아파트 7층에서 뛰어내린 날, 가벼운 부상만 입었을 뿐 오히려 그동안의 육신의 고통이 사라지는 치유의 이적을 체험했다.

또한 죽어가는 딸을 살리신 하나님의 자연계시적 역사를 온 가족이 목격하면서 불신자였던 부모와 가족 모두가 하나님의 사람이 되었다.

또한 십자가의 복음이 깨달아지면서 33살에 강력한 성령의 역사하심을 경험하고, 이후 주님과 늘 동행하는 삶을 살게 되었다.

이미 박사 학위가 있었으나 하나님의 부르심으로 학부로 들어가 신학을 수학하면서, 하나님은 그녀를 개인과 조직의 변화와 성장을 지원하는 ‘코칭’(coaching) 으로 새롭게 인도하셨다.

그 결과 국내 코칭 분야에서 대표적인 개척자로 꼽히게 되었다. 그녀는 하나님을 만난 후, 연세대학교 신과대학 신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샌프란시스코 신학대학원(SFTS)에서 목회학 박사 학위 (D. Min) 를 받았다.

그 이전에는 숙명여자대학교 대학원에서 아동심리치료 전공으로 박사 과정(Ph. D)을 졸업했다.

저자는 이 책을 통해 먼저 믿은 이들에게는 하나님의 사랑을 되새기게 하고, “깨어 있으라”는 영적 메시지를 전달하기 바란다.

또한 아직도 하나님의 살아계심을 확신하지 못하거나 만나보지 못한 이에게는 이 책이 하나님이 정말 살아계시다는 사실을 확증해줄 것이라고 말한다.

개인의 영적 부흥뿐 아니라 강력한 전도용 도서로 권하기에 매우 확실하고 유익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