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력해진 기도에 \’은혜\’를 불어넣다

0
13
8,453

많은 크리스천들이 여전히 변화가 없고 믿음 없는 자신의 모습 때문에 하나님 앞에 나아가기를 힘들어 한다. 또 하나님 앞에는 거룩하고 선한 감정만 가지고 나아가야 한다는 생각에 진짜 자신의 모습과 감정을 숨기고 나아가는 경우가 많았다. 결국 기도는 힘들어지고 지루해지고, 기도가 막히는 분들이 많다.

기도 응답은 우리의 행위에 대한 보상이 아니다
저자 이윤영은 2012년까지 샘물교회에서 ‘기도자의 삶’ 세미나를 섬기며, 기도를 고민하는 성도들을 상담해왔다. 그동안 알고 있던 기도의 원칙으로 해결할 수 없는 갈등이 삶에 너무나도 많다는 것을 깨달았다.

역대하 33장을 묵상하던 중 말도 안 되는 므낫세의 기도에 응답하신 하나님의 은혜를 발견했다. 기도에 대한 자신의 고정관념이 깨지는 것을 경험했다. 이후 그동안 간과했던 성경속 기도의 내용들을 살피며, ‘기도는 시작도 끝도 모두 하나님의 은혜’ 라는 사실을 확신할 수 있었다.

하나님께서는 구약 속 기도자들의 뻔뻔할 정도로 솔직하고 거침없는 기도에 응답하셨다. 기도 응답이 우리의 행위나 어떠함에 대한 보상이 아닌 전적인 하나님의 은혜라는 사실을 강하게 드러낸다. 저자는 자격 없는 우리를 구원하신 그 은혜를 의지하며, 일단 하나님께 구하라고 말한다. 부모에게 나아가는 어린아이처럼 있는 모습 그대로 나아가라고 말이다.

하나님의 은혜를 제한하면 기도가 막힌다
우리는 그리스도를 통해 하나님의 자녀가 되었다. 그럼에도 구약 속 기도자보다도 더 스스로를 제한하고 하나님께 친근하게 나아가지 못한다. 자신의 모습을 제한하고 기도한다면 하나님과의 친밀함이 자라기 어렵다. 우리가 항상 드리려고 노력하는 ‘하나님 나라와 의를 구하는 기도’는 무엇보다도 하나님과의 친밀한 관계가 바탕이 되어야 한다.

지금은 부족하지만 점점 좋은 자녀가 되는 과정에서 우리는 하나님이 어떤 분이신지 알고 신뢰를 쌓으며 마음을 터놓게 된다. 우리와의 친밀한 관계를 무엇보다 소중히 여기시는 하 나님은 크신 사랑과 자비와 은혜를 끊임없이 부으시며 우리의 부족한 모습과 기도까지도 합력하여 선으로 이루신다. 우리가 솔직하고 자유롭게 기도해도 되는 건 그것이 기도의 정답이어서가 아니다. 기도를 받으시는 분이 사랑이 많으신 은혜의 하나님이시기 때문이다.

기도할 때 우리가 정말 기대해야 할 것은?
많은 분들이 기도의 목적은 응답이라고 오해한다. 기도의 목적은 응답이 아닌 바로 하나님 그분이다. 하나님을 아는 기쁨 가운데 들어가는 것이 우리가 기도를 통해 누려야 하는 진정한 영적 만족이다. 단지 원하는 응답을 받는 데서 기도가 그쳤다면 아직 진정한 기쁨을 맛보지 못한 것이다.

책이 전하는 메시지는 단순한 기도 응답의 노하우가 아니다. 우리가 누려야 할 하나님과의 친밀한 관계의 시작이다. 꾸밈 없이 당당하게 하나님 앞에 나아가는 자유로움을 경험하기를 바란다. 기도를 통해 하나님과의 관계가 새롭게 시작되는 은혜가 있기를 소망하며 기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