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노래로 찬양하라

0
1
101

“새 노래로 여호와께 노래하라 온 땅이여 여호와께 노래할지어다(시편 96:1)”

시편 기자는 새 노래로 노래하라고 말합니다. 어떤 사람들은 마음을 새롭게 한 노래 혹은, 같은 노래여도 새로운 마음으로 하는 노래라고 말하기도 합니다.

물론 넓은 범주에서 그렇게 볼 수 있지만 기본적으로는 문자 그대로의 새 노래(new song) 가 아닌가 싶습니다.

교회에서 새 노래를 하는 것은 기본적으로 그리 환영받는 일이 못됩니다. 저의 경우만 해도 두 곡 이상 새 노래가 있으면 쉽게 지치기도 하니까요. 교회 안에서의 새 노래 어떻게 적용해야 할까요? 저의 팁을 공개합니다.

첫째로는, 한 달에 두 곡 이상은 어렵습니다. 물론 반응이 좋을 경우는 매주 한 곡도 좋겠지만 저의 견해로는 새 노래는 두 주 정도는 반복해서 자주 불러줘야 익숙해지고 점점 은혜롭게 부를 수 있게 되는 것 같습니다.

둘째로는, 예배 전 기도회 음악으로 틀거나 공동체커뮤니티에 새 곡을 소개(가능하면 영상)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마지막으로는 제가 섬기는 교회 목사님의 조언을 그대로 인용해봅니다.

“처음하는 노래, 어려운 노래는 앞쪽에 배치하고, 뒷부분은 쉽고 다 아는 곡으로 해야 깊게 들어가요” 누구나 쉽게 부르고 깊이 은혜를 받았던 새 노래를 소개하고 싶습니다. 어노인팅 “예배자의 노래 1 ”

앨범에 수록된 곡 중 “주의 보좌로 나아갈 때에” 입니다. 이 곡 정도는 후반부에 넣어도 깊게(?) 들어갈 것 같다고 생각해보면서 추천합니다



기도할 때 듣는 '갓피플기도음악'은 다양한 상황과 관계가 혼재되어 있는 우리들 일상의 흐름 속에서 임재를 구하며 드린 기도음악연주입니다. 그렇게 여느 누구와도 같이 매일의 일상을 살고 있는 갓피플 동료와 가족들이 기도시간에 연주했습니다. 교회의 기도시간에 반주자가 없을때, 집에서 홀로 기도하실 때, 산책하며 주님께 마음을 드릴 때 저희들의 기도연주가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