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이 내시는 길의 신비함을 우리 지혜로는 다 측량할 수 없다. 그래도 하나님께서는 그 길을 볼 수 있는 몇 가지 방법을 우리에게 알려주셨다. 그중 첫 번째가 바로 기도이다.

너는 내게 부르짖으라 내가 네게 응답하겠고 네가 알지 못하는 크고 은밀한 일을 네게 보이리라 렘 33:3

육체의 눈으로는 결코 볼 수 없는 세계, 기도해야만 볼 수 있는 어떤 길이 있다는 것이다. 그래서 인생에 닥치는 고난의 시간은 기도를 통해 하나님의 길을 발견하는 시간이다.

우리는 어렵고 힘든 광야 같은 인생을 살고 있다. 이때, 추상적인 기도가 아니라 구체적이고 실제적인 기도를 해야 한다. 기도하지 않으면 도저히 살 수 없는 절박함으로 하나님께 매달리는 기도를 하라. 그러면 캄캄한 광야 속으로, 안개 같은 미래 속으로 하나님의 길이 조금씩 보일 것이다.

그 길은 하늘이 땅보다 높음같이 우리의 생각보다 훨씬 높은 길이며, 비전을 추수하는 길이고 하나님의 약속이 이뤄지는 길이다. 기도하는 사람이 은혜의 눈, 성령의 눈으로만 볼 수 있는 길이다.

막막한 광야 길에서 하나님이 내시는 길을 볼 수 있는 두 번째 방법은 말씀이다. 인생은 산을 오르는 것이라고 생각하지만, 실은 사막 같은 광야를 건너는 것이다. 산은 정상이 보이지만 광야는 앞이 보이지 않는다.

또한 광야는 항상 지형이 변해서 지도가 소용이 없다. 광야에 모래폭풍이 한번 휩쓸고 가면 여기 있던 산이 옮겨져서 저기 가 있고, 없던 골짜기가 파여 있다.

그래서 광야에서 필요한 것은 지도가 아니라 나침반이다. 광야에서는 절대로 자기 감에 의지해서 방향을 정하고 가선 안 된다.  그랬다가는 헤매기만 하다가 탈진해서 쓰러져 죽는다. 변하지 않는 나침반을 기준으로 방향을 잡고 가야 길을 잃지 않고 광야를 건널 수 있다.

하나님은 우리와 날마다 교제하기를 원하신다.

지금 우리가 살고 있는 현실이 광야 같다. 계속해서 상황이 급변하고 있기 때문에 과거의 경험으로 우리의 미래가 어떻게 바뀔지, 우리 아이들이 어떤 직장을 선택하면 좋을지 판단할 수가 없다.

지금은 공무원 하면 제일 안전할 것 같아서 경쟁이 치열한데, 곧 그렇지 않은 시대가 올 것이다. 우리에게는 불확실한 광야 같은 미래를 뚫고 갈 수 있는 나침반이 필요하다. 이 나침반의 이름이 바로 하나님의 말씀이다.

광야를 히브리어로 ‘미드바르’라고 하는데, 하나님의 말씀은 ‘더바르’이다. 같은 어근에서 나온 말이다. 그래서 광야는 하나님의 말씀을 보는 곳이다. 광야는 하나님의 말씀을 습득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가슴에 새기며 새롭게 태어나는 곳이다. 하나님은 이스라엘이 광야에서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순종하는 훈련을 하기를 원하셨다.

이르시되 너희가 너희 하나님 나 여호와의 말을 들어 순종하고 내가 보기에 의를 행하며 내 계명에 귀를 기울이며 내 모든 규례를 지키면 내가 애굽 사람에게 내린 모든 질병 중 하나도 너희에게 내리지 아니하리니 나는 너희를 치료하는 여호와임이라 출 15:26

여기서 중요한 것은 “나 여호와의 말을 들어 순종하고”이다. 이것은 현재진행형이다. 즉, 죽어 박제된 ‘말’이 아니라 지금 주어지고 있고 앞으로 계속해서 주어질 살아 있는 말씀이다. 이 말은 우리가 앞으로 어떻게 될지, 어느 길로 가면 될지 완벽한 지도로 그려주시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이 항상 동행하면서 말씀하시겠다는 것이다.

매일 매일의 변화무쌍한 상황을 가장 잘 아시는 하나님께서 우리와 함께 가주시겠다는 것이다. ‘내가 너와 동행할 것이다. 그러면서 내가 끝없이 너와 대화할 것이다.’

하나님은 우리와 날마다 교제하기를 원하신다. 화려한 이집트에 살 때는 하나님의 음성을 잘 들을 수 없었다. 그러나 광야에서는 하나님께 집중할 수 있다. 하나님은 광야에서 계속 말씀하기 원하시고, 또 그 말씀에 우리가 순종하기를 원하신다.

하나님과의 끊임없는 교제가 내가 살 길이다. 기도로 더욱 깊이 하나님과 교제해야 한다. 뿐만 아니라 성경을 열심히 읽기 바란다. 말씀을 항상 묵상하면서 하나님의 현재진행형인 말씀을 들으라. 그러면 길이 보인다.

† 말씀
내가 그의 입술의 명령을 어기지 아니하고 정한 음식보다 그의 입의 말씀을 귀히 여겼도다 – 욥기 23장 12절

너는 내게 부르짖으라 내가 네게 응답하겠고 네가 알지 못하는 크고 은밀한 일을 네게 보이리라 – 예레미야 33장 3절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기록되었으되 사람이 떡으로만 살 것이 아니요 하나님의 입으로부터 나오는 모든 말씀으로 살 것이라 하였느니라 하시니 – 마태복음 4장 4절

† 기도
광야 같은 현실 속에서 기도와 말씀으로 하나님과 대화하며 친밀한 관계 안에 있게 하소서. 주께서 지금 내게 하시는 말씀을 놓치지 않고 받아 묵상하며 삶을 통해 열매로 나타나기를 기도합니다.

† 적용과 결단
오늘도 하나님께서 당신에게 주신 말씀을 기쁘게 받아 순종하며 믿음의 길을 가는 하루가 되기를 기도하며 결단해보세요.

▷함께 해주시면 개척교회에 큰 힘이 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