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전도단에 짐 다니엘이라는 사역자가 있다. 지금은 연세가 굉장히 많으신데, 어릴 때 하나님을 체험하고 일찍부터 사역자의 삶을 살게 된다. 그 일화도 대단히 재미있지만 여기서는 핵심 이야기만 하려고 한다.

그가 신학교에 가서 공부도 하고 열심히 전도도 하고, 사역도 했다. 이 모든 일을 감당하다가 지쳐서 과로로 쓰러졌다. 그러자 엄청난 낙심이 찾아왔다.

‘하나님이 나를 버리셨구나. 하나님이 나와 함께 계시다면 다 잘할 수 있어야지, 왜 하나님은 나에게 공부도 잘하고 전도도 열심히 하고 사역도 잘할 수 있는 힘을 주시지 않을까? 나를 버리셔서 그렇지.’

내 안에 사시는
영광의 소망! 
예수 그리스도!

몸이 아픈 것보다 하나님이 자신을 떠나셔서 쓰러졌다고 생각했기에 매우 부끄러워했다. 자신은 완전히 실패한 사역자라고 생각했다.

그런데 한 낯선 자매가 문병을 왔다. 어떻게 오셨냐고 물었더니 하나님이 당신에게 가서 한 말씀을 전해주라고 해서 왔다면서 골로새서 1장 27절 말씀을 읽어주었다.

“하나님이 그들로 하여금 이 비밀의 영광이 이방인 가운데 얼마나 풍성한지를 알게 하려 하심이라 이 비밀은 너희 안에 계신 그리스도시니 곧 영광의 소망이니라.”

자매는 짐 다니엘의 손을 잡고 한 마디 말을 전한 뒤 떠났다. “짐, 당신 안에 계신 그리스도 그분만으로 충분합니다.” 강력한 말씀이었다.

짐 다니엘이 병실에서 읊조리듯 말했다. “내 안에 계신 그리스도! 내 안에 계시다면, 주님 어디 계세요?” 그때 주님의 음성이 들렸다. “내가 너와 함께 있다, 짐. 나는 너를 절대 떠나지 않을 거야.”

짐 다니엘이 또 묻는다. “제가 무엇이 잘못된 겁니까?” “네가 잘못된 게 아니야. 내게 네게 원하는 것은 내가 네 안에 거하는 것같이 너도 내 안에 거하기를 원하는 거야. 너는 내게 수고와 봉사와 시간을 주려고 하지만 내가 원하는 것은 네가 주는 선물이 아니야. 바로 너란다, 짐. 나는 너를 위해 나 자신을 주지 않았느냐. 이제 너도 네 자신을 내게 다오. 나와 대화하고, 나를 사랑하며, 나와 함께 있는 것을 즐거워할 수 없겠니?”

“그렇지만 제가 할 일이 너무 많아요.” “네가 할 수 없는 일은 내버려둬. 그렇지만 지금 네가 할 수 있는 게 있어. 나를 경배할 수 있잖아. 너는 그것만 하면 돼. 그러면 내 안에서, 너를 통해서 일은 내가 할 거야.”

그때 짐 다니엘이 깨달았다. 그동안 열심히 주님을 기쁘시게 해드리려고 노력하고 또 노력했는데, 사실 주님을 기쁘시게 하는 것은 주님을 위해서 하는 노력이나 어떤 열심이 아니라 자기 자신이라는 것을.

“노력이 아니라 신뢰야. 열심보다 순종이란다. 내게 가까이 오너라. 나는 너와 교제하려고 기다리고 있단다. 내가 네 안에 거하고 네가 내 안에 거함을 믿으라.”

상황이 더 나빠진다해도
네가 내게 오는 것을 막을 수 없단다.
나는 주님을 예배하기 시작했다.

짐 다니엘은 그때부터 병상에서 자기가 할 수 있는 것을 했다. 아무것도 할 수 없는 줄 알았는데, 자기가 할 수 있는 게 하나 있었다고 한다.

“몸은 비록 쇠약해져 있었지만 나는 예수님을 경배하였다. 그렇게 했을 때 나는 더는 외롭지도, 공허하지도 않음을 깨달았다. 며칠 동안 나는 주님의 임재하심과 영광이 내 위로 흘러넘치는 것을 느꼈다.

나는 먼 곳에 떠났다가 다시 돌아온 좋은 느낌이었다. 나는 격려를 받고, 용납받았으며, 사랑받았다. 주님은 내 영을 소생시키시고, 내 구원의 기쁨을 새롭게 하신다.”

나는 죽고 예수로 사는 십자가의 복음을 안다면, 내가 죽었다는 사실도 분명하게 알아야 하지만 예수로 사는 것을 분명하게 알아야 한다. 많은 사람들이 이 점을 명확하게 모르고 있다.

우리가 가지고 있는 복음의 비밀의 가장 중요한 부분은 내 안에 거하시는 그리스도다. 우리가 온전한 삶을 살 수 있는 것은 우리 안에 계신 그리스도 때문이다!

† 말씀
이 비밀은 만세와 만대로부터 감추어졌던 것인데 이제는 그의 성도들에게 나타났고 하나님이 그들로 하여금 이 비밀의 영광이 이방인 가운데 얼마나 풍성한지를 알게 하려 하심이라 이 비밀은 너희 안에 계신 그리스도시니 곧 영광의 소망이니라 우리가 그를 전파하여 각 사람을 권하고 모든 지혜로 각 사람을 가르침은 각 사람을 그리스도 안에서 완전한 자로 세우려 함이니 이를 위하여 나도 내 속에서 능력으로 역사하시는 이의 역사를 따라 힘을 다하여 수고하노라 -골로새서 1장 26~29절

곧 내가 그들 안에 있고 아버지께서 내 안에 계시어 그들로 온전함을 이루어 하나가 되게 하려 함은 아버지께서 나를 보내신 것과 또 나를 사랑하심 같이 그들도 사랑하신 것을 세상으로 알게 하려 함이로소이다 –요한복음 17장 23절

나는 포도나무요 너희는 가지라 그가 내 안에, 내가 그 안에 거하면 사람이 열매를 많이 맺나니 나를 떠나서는 너희가 아무 것도 할 수 없음이라 –요한복음 15장 5절

† 기도
주님이 제 안에 거하고 제가 주님 안에 거하심을 믿습니다. 저의 열심과 노력으로가 아니라 제 안에서 들려주시는 주님의 세미한 음성에 순종하며 살겠습니다. 주님의 임재하심과 영광이 흘러넘치게 하소서. 내 영을 소생시키시고, 내 구원의 기쁨을 새롭게 하소서.

† 적용과 결단
우리가 온전한 삶을 살 수 있는 것은 우리 안에 계신 그리스도 때문입니다. 날마다 그분과 교제하며 그분만을 경배하기로 결단합시다.



낭독으로 만나는 테마
귀로 들어요~ 갓피플 테마. 눈으로만 읽는 것과는 다른 은혜가 뿜뿜. 테마에 담긴 주님의 마음이 조금이라도 더 다양하고 새롭게 나누어지기를 기도하며, 갓피플 직원들이 직접 낭독했습니다. 어설퍼도 마음만은 진실한 낭독러랍니다^^ 같은 은혜가 나누어지기를…


▷함께 해주시면 개척교회에 큰 힘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