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렙은 도전하는 사람이었습니다.

85세가 되었다고, 늙었다고 은퇴하고 편하게 여생을 보내려고 하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믿음의 사람으로 비전을 이루기 위해서 과감하게 도전하는 삶을 살았습니다.

갈렙은 자신이 85세가 되었지만 40세 때와 같이 강건하여 싸움에 나갈 수 있다고 말합니다(수 14:10,11). 여호수아에게 허락만 해주면 자신이 올라가서 그 산지의 거인들을 쫓아내고 산지를 차지하겠다고 합니다.

도전하는 사람은 아름답습니다. 도전하는 인생은 개척의 깃발을 휘날리는 인생입니다. 새로운 세계를 향해 열린 삶을 삽니다. 남이 해주기만 바라는 사람은 기껏해야 그 사람이 해주는 만큼만 얻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도전하는 사람은 자신의 한계를 넘어섭니다.

감나무 밑에서 감이 떨어지기만을 기다리는 사람은 굶어 죽든지 떨어지는 감에 맞아 죽을 뿐입니다. 그러나 감을 따기 위해서 노력하는 사람은 자신의 배를 불릴 뿐 아니라 그것을 다른 사람들에게 팔아 이익을 남길 수 있습니다.

다른 사람의 도움만 기다리지 말고 스스로 도전하십시오.

85세의 갈렙이 “나는 이제 늙을 만큼 늙었으니 너희들이 대신 싸워다오. 하지만 그 땅은 하나님께서 약속하신 것이니 반드시 내게 넘겨다오” 이렇게 말하지 않았습니다. 어떻게 그 일을 남에게 맡깁니까? 스스로 도전합니다. 도전해서 하나님의 축복을 찾습니다.

그런데 옛날 생각만 하면서 푸념만 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그때 좀 더 배웠으면…’, ‘운전만 잘했으면…’, ‘조금만 건강했으면…’, ‘10년만 더 젊었어도…’, ‘조금만 일찍 사업을 시작했으면 나도 뭐 좀 할 수 있을 텐데….’ 천만의 말씀입니다.

이유나 조건을 따지지 마십시오. 지금의 상황과 조건에서 도전하십시오.

주님 말씀하시는 대로,
순종하며 나아가게 하소서!

하나님을 믿는 믿음이 있고 가슴에 뜨거운 비전이 있다면 겁낼 것이 무엇입니까? 조건이 다 무슨 소용입니까? 도전하십시오. 하나님이 우리 등 뒤에 계십니다. 어디를 가든지 함께하겠다고 약속해주신 하나님께서 우리와 함께하십니다. 

1950년대 미국에 오랫동안 해온 사업이 완전히 실패하고 빈털터리가 된 65세 노인이 있었습니다.

수년간의 노력이 한순간에 물거품이 되었습니다. 그에게 남은 것이라고는 집 한 채와 낡은 자동차, 은퇴 보장금 105달러뿐이었습니다. 그러나 노인에게는 한 가지 꿈이 있었습니다. 오랫동안 요식업을 하면서 터득한 요리 비법을 한 가지 알고 있었습니다. 그는 65세라는 인생의 황혼기에 접어들었지만 빈둥대고 시간을 보낼 수는 없었습니다. 죽는 순간까지 열심히 살고 싶었습니다. 그는 이렇게 다짐했습니다.

“나는 녹슬어 사라지기보다 다 닳아빠진 후에 없어지겠다.”

노인은 자신의 요리법을 사줄 후원자를 모으기 위해 천 번이 넘는 문전박대를 당했지만 마침내 후원자를 찾았고 켄터키주에서 치킨 전문점을 열었습니다. 사람들은 그의 사업에 큰 관심이 없었지만 점차 그 가게가 켄터키주뿐 아니라 미국 전역으로 퍼져나갔고 세계 각처에서 성업하게 되었습니다. 이 가게가 바로 유명한 패스트푸드 업체 KFC입니다. 그리고 KFC 입구에 서 있는 할아버지 상이 바로 그 노인, 커넬 샌더스입니다.

제 어머니가 한번은 그 노인상이 왜 치킨 가게 앞에 있느냐고 물으셨습니다. 그때 제가 답했습니다.

“나이가 들어도 꿈을 갖고 도전해서 전 세계에 치킨 가게를 성공시킨 할아버지예요.”

도전하는 인생은 성취하는 인생이자 생명력이 넘치는 인생입니다.

이 산지를 내게 주소서!” 어려운 상황에서 움츠러들 때 외쳐야 할 말입니다. 하나님의 전능하심을 잊고 자신의 무능함만 부각될 때 반드시 기억하고 소리쳐야 할 외침입니다.

하나님의 전능하심을 믿고 하나님이 주신 비전을 생각하면서 외치십시오. 어떤 압력이나 회유에도 굴복하지 않고 도전하면서 “이 산지를 내게 주소서”라고 외치십시오.

하나님께서 여러분 인생에 약속하신 복된 산지를 얻게 될 것입니다.

† 말씀
길을 여는 자가 그들 앞에 올라가고 그들은 길을 열어 성문에 이르러서는 그리로 나갈 것이며 그들의 왕이 앞서 가며 여호와께서는 선두로 가시리라 – 미가 2장 13절

어떤 사람은 병거, 어떤 사람은 말을 의지하나 우리는 여호와 우리 하나님의 이름을 자랑하리로다 – 시편 20편 7절

† 기도
하나님, 옛날 생각만 하며 푸념했던 저의 모습을 회개합니다. 나름의 이유와 후회 앞에 늘 작아지는 저의 모습이었습니다. 그러나 이유나 조건, 상황과 처지를 따지지 않겠습니다. 어디를 가든 함께하시는 하나님이 계시기에 갈렙과 같이 “이 산지를 내게 주소서”라고 외치며 도전하는 자가 되겠습니다.

† 적용과 결단
갈렙은 도전하는 사람이었습니다. 그런 갈렙에게 85세란 나이는 큰 방해물이 아니었습니다. 갈렙처럼 하나님이 주신 비전을 마음에 새기고 믿음으로 요구할 때 하나님은 약속하신 산지를 반드시 얻게 하십니다. 어려운 상황 가운데 움츠러들어 있습니까? 나의 무능함이 드러나는 것 같아 힘드십니까? 우리 외칩시다. “이 산지를 내게 주소서!”


낭독으로 만나는 테마
귀로 들어요~ 갓피플 테마. 눈으로만 읽는 것과는 다른 은혜가 뿜뿜. 테마에 담긴 주님의 마음이 조금이라도 더 다양하고 새롭게 나누어지기를 기도하며, 갓피플 직원들이 직접 낭독했습니다. 어설퍼도 마음만은 진실한 낭독러랍니다^^ 같은 은혜가 나누어지기를…


📱"오늘의테마" 스마트폰으로 받고 싶다면...

'갓피플 기도'는 우리들의 일상에서 하나님께 올려드리는 모든 기도를 나눕니다. 나의 골방에서 때론 공동체와 함께, 어떻게 기도할까? 고민될 때, 지친 마음이 위로를 얻고, 감사와 기쁨이 회복되며, 일상에 도전으로 이어지는, 하나님과 매일 쌓아가는 듣고 받고 하는 기도를 나누길 원합니다. ‘기도할 수 있는데 왜 걱정하십니까?’ 우리 함께 기도해요!


기도할 때 듣는 '갓피플기도음악'은 다양한 상황과 관계가 혼재되어 있는 우리들 일상의 흐름 속에서 임재를 구하며 드린 기도음악연주입니다. 그렇게 여느 누구와도 같이 매일의 일상을 살고 있는 갓피플 동료와 가족들이 기도시간에 연주했습니다. 교회의 기도시간에 반주자가 없을때, 집에서 홀로 기도하실 때, 산책하며 주님께 마음을 드릴 때 저희들의 기도연주가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