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어려서부터 자가 면역에 문제가 있어 병원에 정기적으로 다녔습니다. 갑상선 기능 이상으로 지속적인 호르몬 치료가 필요했어요. 매우 드문 병으로, 완치가 어렵다는 말도 들었어요.

초등학교 때는 치료를 받기 위해 자주 조퇴해서 친구들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지요. 잠깐은 기분이 좋았지만, 병원의 커다란 치료기 앞에 서면 겁이 나서 떨곤 했습니다.

40대의 어느 날, 유두에 염증이 생겨 동네 병원을 찾았어요. 몇 번 치료를 받았는데도 통증이 점점 커지자 의사가 큰 병원에 가보라고 했습니다. 그리고 그곳에서 유방암 진단을 받고, 2011년에 수술했어요.

첫 수술 후 몸에 선명한 칼자국이 몇 군데 생겼습니다. 이 흉터에 대해 담임목사님이 이렇게 말씀해주셨어요. 책을 읽으며 중요한 부분에 밑줄을 긋듯이 하나님께서 ‘너는 중요한 사람이야!’라고 표시하신 거라고요.

그 말씀을 듣고 이런 마음이 들었어요.

‘그럼 내가 하나님께 선택된 건가?’ 제 입가에 미소가 번졌어요. 그런데 수술 범위가 커서 한 번에 하지 못하고 재수술을 받아야만 했습니다.

한쪽 가슴을 완전히 도려내는 수술과 복원 수술을 12시간 동안 받았지요. 결국 배에 커다란 반원 모양의 수술 자국이 생겼어요. 개복부위를 크게 잡을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설명하는 주치의에게

제가 말했습니다.

“반원 모양 자국은 평생 웃고 살라고 제 몸에 주신 빅 스마일(big smile)인가 봐요.”

수술 후에는 수술한 가슴 쪽 팔 근육이 굳어서 팔을 앞뒤로 올릴 수가 없었어요. 그래서 팔이 찢어지는 듯한 고통스러운 재활 치료를 6개월간 받았습니다.

그런데 3년 후에 암이 재발하여 수술과 치료를 또 받아야 했어요. 이번에는 면역력이 약해져 온몸에 하얀 얼룩이 생기는 백반증상까지 나타났습니다. 저는 마음이 많이 불편했습니다.

‘가슴도 온전치 않은데, 이제는 온몸이 얼룩말처럼 되는구나….’

하지만 곧 생각을 바꾸었습니다.

‘하나님께서 내게 인생의 겨울도 생각하라고, 몸에 하얀 눈을 내리셨구나!’

삶에 스친 상처의 흔적을 보면 마음이 몹시 아픈 건 당연합니다. 하지만 그대로 주저앉아 우울감에 빠지지 않고 주어진 상황을 잘 해석하여 받아들이는 게 믿음의 한 모습이 아닐까 생각해요.

“하나님께서 지으신 모든 것이 선하매 감사함으로 받으면 버릴 것이 없나니”(딤전 4:4)라는 말씀을 기억합니다.

이 말씀처럼 제가 경험한 아픔들을 수용했을 때, 그것이 하나도 버려지지 않음을 경험했어요. 전에는 보지 못했던 연약한 이들에게 마음을 쏟고 그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전하게 되었습니다.

우리 앞에 놓여있는 원치 않는 상황, 힘든 관계조차도 감사함으로 받으면 하나님께서 하나도 버리지 않고 예쁜 꽃으로 피워주실 거예요.

그럴 때마다 저는 고백합니다.

“하나님을 만나서 정말 행복합니다.”

 

† 말씀
“하나님께서 지으신 모든 것이 선하매 감사함으로 받으면 버릴 것이 없나니” – 디모데전서 4장 4절

주의 종에게 하신 말씀을 기억하소서 주께서 내게 소망을 가지게 하셨나이다 이 말씀은 나의 고난 중의 위로라 주의 말씀이 나를 살리셨기 때문이니이다 – 시편 119편 49절,50절

고난 당한 것이 내게 유익이라 이로 말미암아 내가 주의 율례들을 배우게 되었나이다 – 시편 119편 71절

† 기도
어떠한 고난 가운데에 있더라도 그 고난을 능히 이기실 수 있는 하나님을 만난 것은 우리의 가장 큰 행복임을 기억하며 살게 하소서.

† 적용과 결단
혹시, 고난 가운데 있나요? 그대로 주저앉아 우울감에 빠지지 않고 하나님께서 지으신 모든 것이 선하다는 말씀을 믿고 이겨 나갈 것을 결단해 보세요.


낭독으로 만나는 테마
귀로 들어요~ 갓피플 테마. 눈으로만 읽는 것과는 다른 은혜가 뿜뿜. 테마에 담긴 주님의 마음이 조금이라도 더 다양하고 새롭게 나누어지기를 기도하며, 갓피플 직원들이 직접 낭독했습니다. 어설퍼도 마음만은 진실한 낭독러랍니다^^ 같은 은혜가 나누어지기를…



기도할 때 듣는 '갓피플기도음악'은 다양한 상황과 관계가 혼재되어 있는 우리들 일상의 흐름 속에서 임재를 구하며 드린 기도음악연주입니다. 그렇게 여느 누구와도 같이 매일의 일상을 살고 있는 갓피플 동료와 가족들이 기도시간에 연주했습니다. 교회의 기도시간에 반주자가 없을때, 집에서 홀로 기도하실 때, 산책하며 주님께 마음을 드릴 때 저희들의 기도연주가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