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음의 주요 또 온전하게 하시는 이인 예수를 바라보자 – 히 12:2

여기서 말하는 ‘믿음의 주’를 원어로 보면 ‘챔피언’이라는 뜻이다. 즉, 이 말씀은 믿음의 챔피언이요 믿음의 선두자요 너를 완전케 하시는 예수 그리스도를 바라보자란 뜻이다.

그런데 사무엘상 17장 4절에도 ‘챔피언’이란 단어가 나온다.

“블레셋 사람들의 진영에서 싸움을 돋우는 자가 왔는데 그의 이름은 골리앗이요”라는 부분을 영어성경으로 보면 ‘골리앗이라는 챔피언이 나왔다’(There was a champion named Goliath)라고 되어 있다.

흔히 ‘챔피언’이라고 하면 어느 대회에서 우승한 사람으로 생각하는데, 이 단어의 원어적 의미는 대표자라는 뜻이다. 즉 대신하여 싸우는 용사라는 뜻이다. “전쟁을 치르면 수많은 자녀들과 아내들이 아버지와 남편을 잃게 될 것인데, 서로 죽고 죽이며 지저분하게 싸우지 말고 내가 대표로 나왔으니 우리 둘이서 싸우자. 내가 이기면 너희가 내 종이 되고, 너희가 이기면 우리가 너희 종이 될 것이다”란 의미가 담긴 것이 바로 챔피언인 것이다.

우리에게도 누구도 맞서 싸울 수 없는 원수인 죄악과 죽음과의 전투에서 나를 대신하여 싸워주신 챔피언이 계신다. 전쟁이 벌어지는 그 언덕 위에서 누구를 보낼까 하고 낙담하고 두려워하며 떨고 있는데 역사에 한 사람이 등장한다. 다윗의 후손이자 완전한 다윗이신, 우리의 챔피언 되신 예수 그리스도께서 십자가라는 전쟁터로 들어가셔서 아무리 노력해도 그 무엇으로도 넘어뜨릴 수 없었던 골리앗과 같은 원수 마귀와 죄와 죽음을 쓰러뜨리셨다.

회개하며, 예수님께 돌아갈 때
예수님께 나를 드릴 때
죄의 저주는 끊어집니다.

그런데 그 예수님이 칼과 창과 단검으로 나아가셨는가? 아니다. 다윗 역시 그의 손에 들고 있었던 것은 아무도 예상 못했던 조그만 막대기와 돌멩이였다. 그리고 다윗의 완성이신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본인이 지신 십자가로 원수를 쓰러뜨리셨다!

전쟁은 사람의 생각으로 난 것이 아니며 사람의 방법으로 치러지는 것도 아니다. 전쟁은 오직 여호와께 속한 것이다. 원수는 자기들이 이겼다고 외쳤겠지만, 역사가 증명한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원수를 짓밟아 승리하신 날이 바로 그날이다!

그런 예수님을 내가 정말로 신뢰하고 내 인생의 무기로 삼아 주의 용사로 나아가기 원한다면 한 가지 반응이 요구된다. 그것은 주께 대신하여 싸워달라고 믿음으로 요청하는 것이다.

하나님 앞에서 온전치 못했던 사울이지만 37절에서 기가 막힌 한 마디를 했다.

사울이 다윗에게 이르되 가라 여호와께서 너와 함께 계시기를 원하노라.”

골리앗과 맞서 싸우러 나가겠다는 다윗에게 한 말이다. 만약 내가 이런 상황에서 왕이었다면 나는 무슨 말을 했을까? 아마 열다섯 살짜리 소년이 군인을 대신하여 싸우도록 내보내지 않았을 것이다. 다윗이 “우리 아빠의 집에서 양을 칠 때 내가 이 물맷돌로 곰과 사자를 잡았습니다”라고 말할 때, 그의 목소리는 어른의 목소리가 아니었다. 그런데 희한하게도 사울 왕은 그 소년의 말을 들었다. 그리고 “우리를 대신해서 나가달라”고 했다. 이것은 기적이다.

바로 이런 고백이 주님 앞에서 필요하다. 우리 눈으로 보기엔 말도 안 되는 것 같다. 도저히 불가능한 싸움 같다. 그러나 심령이 가난한 자들은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심정이 된다.

지금껏 수많은 챔피언들이 다가와 ‘내가 너를 구해줄게, 외로움에서 건져줄게, 죄악에서 자유케 해줄게’라고 속삭였지만, 골리앗 앞에서 매번 패배했다. 그런 우리 앞에 예수 그리스도께서 나타나시어 우리의 죄 짐을 맡아주셨다. 그때 그분을 향한 우리의 이 고백이 요구된다는 것이다.

주님, 저 대신 싸워주세요. 저는 도저히 못 싸우겠습니다.”

이 고백에 그분께서는 원수를 무너뜨리신다.

다윗이 골리앗을 쓰러뜨렸을 때, 그것을 바라본 이스라엘 민족이 어떻게 반응했는가? 함께 들고 일어났다. 함께 용사가 되었다.

마찬가지다. 나를 대신하여 싸워주시고 원수를 물리쳐주시는 예수 그리스도를 우리가 정말로 목격하게 된다면, 이제 우리도 용사로 일어나게 될 것이다. 주와 함께 용사로 나아가게 될 것이다.

† 말씀
또 여호와의 구원하심이 칼과 창에 있지 아니함을 이 무리에게 알게 하리라 전쟁은 여호와께 속한 것인즉 그가 너희를 우리 손에 넘기시리라 – 사무엘상 17장 47절

여호와 나의 하나님이여 나를 도우시며 주의 인자하심을 따라 나를 구원하소서 – 시편 109편 26절

† 기도
우리의 대장되시는 주님을 찬양합니다. 우리의 챔피언, 대표자 되셔서 싸워 이기신 주님을 찬양합니다. 그 주님께서 나의 삶을 이끄시니 감사합니다. 그 주님을 만남으로 말미암아 용사로 일어서겠습니다. 함께 나아가겠습니다. 저를 만나주시고 이끌어주소서.

적용과 결단
인생의 골리앗 앞에 매번 패배하십니까? 좌절 앞에 쓰러지지 말고 우리를 위해 십자가를 지신 주님께 고백합시다. “주님, 저 대신 싸워주세요. 저는 도저히 못 싸우겠습니다!”라고요. 그때 우리도 주님과 함께 용사로 일어나 나아가게 될 것입니다.


낭독으로 만나는 테마
귀로 들어요~ 갓피플 테마. 눈으로만 읽는 것과는 다른 은혜가 뿜뿜. 테마에 담긴 주님의 마음이 조금이라도 더 다양하고 새롭게 나누어지기를 기도하며, 갓피플 직원들이 직접 낭독했습니다. 어설퍼도 마음만은 진실한 낭독러랍니다^^ 같은 은혜가 나누어지기를…


📱"오늘의테마" 스마트폰으로 받고 싶다면...

'갓피플 기도'는 우리들의 일상에서 하나님께 올려드리는 모든 기도를 나눕니다. 나의 골방에서 때론 공동체와 함께, 어떻게 기도할까? 고민될 때, 지친 마음이 위로를 얻고, 감사와 기쁨이 회복되며, 일상에 도전으로 이어지는, 하나님과 매일 쌓아가는 듣고 받고 하는 기도를 나누길 원합니다. ‘기도할 수 있는데 왜 걱정하십니까?’ 우리 함께 기도해요!


기도할 때 듣는 '갓피플기도음악'은 다양한 상황과 관계가 혼재되어 있는 우리들 일상의 흐름 속에서 임재를 구하며 드린 기도음악연주입니다. 그렇게 여느 누구와도 같이 매일의 일상을 살고 있는 갓피플 동료와 가족들이 기도시간에 연주했습니다. 교회의 기도시간에 반주자가 없을때, 집에서 홀로 기도하실 때, 산책하며 주님께 마음을 드릴 때 저희들의 기도연주가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