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는 것

2
2
622

 

<보는 것>

천천히 흘러가는 그림이 좋다.
그래서 그림에 여백이 많다.
빈 공간에는 아무것도 그려져 있지 않지만, 아무것도 그리지 않음을 통해 그려진 개체들이 선명해진다.
그러니까 여백은 그려진 것들을 볼 수 있게 하는 눈이다.

그려진 것에 집중하다보면 그려지지 않은 것을 볼 수가 없다.
여백이 주는 감흥을 느낄 수 없는 것이다.
시선의 문제이다.

보는 것은 마음을 보이는 곳으로 향하게 한다.
그래서 보는 것에 따라 나의 영적인 상태가 결정된다.
나는 지금 무엇을 보고 있는가.
나 자신인가, 아니면 하나님인가.

보이지 않는 하나님을 가장 선명히 볼 수 있는 것이 바로 십자가이다.
십자가를 바라보면 그 안에서 쉼을 누리고 통증을 쏟아내며, 소망을 얻게 된다.
그러나 고개를 돌려 나를 바라보면 내 안에 하나님과 반대되는 것들이 살아나기 시작한다.

나는 욕심이 가득하고 낙심하는 것이 자연스러운 존재이다.
그런 어둠으로 뒤엉킨 내가 구원받을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빛 되신 하나님을 바라보는 것이다.
그러니 매일 아니, 매 순간 시선을 예수님께 고정하기 위해 몸부림칠 수밖에 없다. 영적인 전쟁이다.

실패할 때도 많다.
하지만 보이지 않도록 온 우주에 가득하신 하나님이,
나와 조금의 틈도 없이 맞닿아 계셔서 나를 일으켜 세우신다.

또 다시, 은혜이다.

오늘도 하나님이 나의 여백이 되어
내 삶의 도화지를 채우시고,
나는 하나님을 통해 새롭게 보여지기를.

나를 그리는 내가 아니라
여백을 그려나가는 내가 되기를.

 

 

 

 

 

 

# 주보/기타 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를 남겨주세요.
이은혜 작가의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의 작품활동에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로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주의 옷자락 만지며

0
6
101
어노인팅 - 주의 옷자락만지며 찬양가사입니다. 내가 자랑하고 싶었던 인생의 모든 욕심들을 내려놓고 주님께서 나를 향해 세우신 계획에 순종합니다. 이제야 주님과 함께 동행하면서 다시 삶이 계수되어지고, 예비하신 길로 걸어갈...

2019.11.08 하나님과동행일기

0
1
208
어제가 아니라 내일이 아니라 오늘도 주 앞에서 무릎을 꿇는다. #하나님과동행일기 #그림묵상 #묵상 #그림일기 #묵상일기 #묵상만화 #그림스타그램 #기독교 #교회 #가족 #공동체 #만화 #일러스트 #웹툰 #예수 #오늘 2019.11.08 하나님과동행일기 하나님과 동행일기 페이지 https://www.facebook.com/Godgracediary/ 하나님과 동행일기 인스타 instagram.com/godgracediary/

주님이 마음에 거하시는 은혜 – 유기성 영성칼럼

제 어린 시절을 돌아보면 고생스러웠던 것 같습니다. 저희 가족은 변변한 집에서 살지 못했고 사무실 빌딩 한쪽에 판자로 칸을 막고 지냈던 적도 있었고, 학교 교실 한...

갓피플 오늘의말씀_출애굽기19장12절_2019.11.19

0
81
1,339
너는 백성을 위하여 주위에 경계를 정하고 이르기를 너희는 삼가 산에 오르거나 그 경계를 침범하지 말지니 산을 침범하는 자는 반드시 죽임을 당할 것이라 _출애굽기19:12 Put limits...

‘저도 넉넉치 못합니다. 그런데 누굴 돕겠습니까?’

3
471
13,315
아둘람 굴에서 생활하던 다윗에게 한 첩보가 전해진다. 블레셋 사람들이 그일라를 약탈하고 있다는 것이다. 다윗은 고민하며 하나님께 기도한다. 그러자 하나님은 그일라를 돕고 블레셋과 싸우라고 응답하신다. 그때 다윗의 부하들이 말한다. “우리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