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 36 화_ 루스드라

0
1
251

8.루스드라에 발을 쓰지 못하는 한 사람이 앉아 있는데 나면서 걷지 못하게 되어 걸어 본 적이 없는 자라

9.바울이 말하는 것을 듣거늘 바울이 주목하여 구원 받을 만한 믿음이 그에게 있는 것을 보고

10.큰 소리로 이르되 네 발로 바로 일어서라 하니 그 사람이 일어나 걷는지라

 

-행 14:8~10-

 

[말씀의 배경]

 

루스드라는 이 당시 문명화가 좀 덜 된 곳이었습니다.

이 곳은 루가오니아 방언을 모국어로 하는 곳이었으며,

바울은 도시의 거리에서 설교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던 중 믿음을 가진 어느 걷지 못하는 사람을 만나게 됩니다.

 

[묵상하기]

똑같이 말씀을 듣고 앉아 있어도 어떤 이는 그냥 듣고만 있고, 어떤 이는 오늘 본문의 걷지 못하는 자처럼 간절한 믿음을 갖고 듣습니다.

 

나면서 걷지 못했던 이 사람의 고통은 매우 컸을 것입니다.

하지만 그에겐 믿음이 있었고, 하나님은 바울의 말을 통해 그를 걷도록 하셨습니다.

 

말씀을 대충 들으며 간절함이 없는 자들의 마음엔, 그림처럼 좁은 빨대가 마음에 꽂혀있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청포도 에이드나 떡이 들어간 티를 마시려 할 때

좁은 빨대로는 먹을 수가 없어 우린 두꺼운 빨대를 사용하곤 합니다.

당연히 좁은 빨대로는 맛있는 청포도 알이나 떡을 빨아들일 수 없습니다.

 

말씀의 은혜는 엄청나게 큰데, 우리의 마음에 꽂힌 빨대가 너무 좁다면,

그 은혜를 온전히 맛볼 수 없습니다.

 

오늘 본문의 걷지 못하던 자는 ‘구원 받을 만한 믿음’ 이라는 큰 빨대, 아니 깔대기가 마음에 꽂혀있었던 것과 같습니다.

 

말씀을 하나도 놓치지 않고 들으려는 간절함, 내게 주시는 은혜를 모두 끌어안고 싶은 절박함.

 

지금 내 마음에 꽂혀있는

건 좁은 빨대인가요?

아니면 넓은 깔대기인가요?

 

# 주보/기타 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를 남겨주세요.
이무현 작가의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의 작품활동에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로 작품활동을 응원해주세요.

2020.02.16 하나님과동행일기

0
0
120
아이들이 크는 걸 지켜보면서도 늘 잊는다. 그러다 ‘증거’들을 보며 깜짝깜짝 놀란다. (언제 이렇게 컸지?) 아이들이 자란 증거는 아이와 부모에게 기쁨이 된다. 그런데 돌아보게 된다. 아이의 성장의 증거가 겉모습에만 있지 않았는지. 아이와 부모의 기쁨이 겉모습에만 있지 않았는지. 그러면서 나의...

갓피플 오늘의말씀_잠언4장8절_2020.02.20

0
10
211
그를 높이라 그리하면 그가 너를 높이 들리라 만일 그를 품으면 그가 너를 영화롭게 하리라 _잠언 4:8 Esteem her, and she will exalt you; embrace her,...

지키는 기도

0
25
1,852
낳은 지 3일 된 첫아이를 두고 죽을 뻔했다.  새벽 2시, 금요 철야예배를 마치고 분당의 한 산후조리원에 가는 길이었다. 거기에 아내와 첫아기가 있었다. 판교IC를 막 빠져나가는데 역주행 차량과 정면충돌했다....

왜 악하고 못된 사람들이 잘 되는 일이 있나요? (feat. 시험들기 1초 전 ㅠㅠ )

★ 말씀 나는 거의 넘어질 뻔하였고 나의 걸음이 미끄러질 뻔하였으니 _ 이는 내가 악인의 형통함을 보고 오만한 자를 질투하였음이로다 _ 볼지어다 이들은 악인들이라도 항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