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 38화_ 귀신들린 여종

0
1
542

16.우리가 기도하는 곳에 가다가 점치는 귀신 들린 여종 하나를 만나니 점으로 그 주인들에게 큰 이익을 주는 자라

17.그가 바울과 우리를 따라와 소리 질러 이르되 이 사람들은 지극히 높은 하나님의 종으로서 구원의 길을 너희에게 전하는 자라 하며

18.이같이 여러 날을 하는지라 바울이 심히 괴로워하여 돌이켜 그 귀신에게 이르되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내가 네게 명하노니 그에게서 나오라 하니 귀신이 즉시 나오니라

-행 16:16~18-

 

[말씀의 배경]

바울과 실라의 여행은 이제 누가와 디모데도 합류하게 되어 빌립보로 향했습니다.

1차 여행 때의 선교지를 돌아본 후 다시 동쪽으로 가려했던 바울에게 환상이 임하여 서쪽으로 가게 된 것입니다.

빌립보는 마게도냐의 첫 관문이었습니다.

소로마라고 불릴 정도로 로마의 자랑인 도시였고 이곳에서 처음으로 유럽인 개종자인 루디아가 등장하게 됩니다.

옷감 장사를 하던 루디아의 집에 머물며 복음을 전하던 중 바울과 실라는 점치는 귀신 들린 여종을 만나게 됩니다.

그녀는 기도하러 다니는 바울을 쫓아다니며 좋은 말인 듯 거짓을 외쳐댔습니다.

바울은 참다 참다 그녀에게 소리를 질러 즉각 귀신을 쫓아냈고, 여종은 더 이상 점을 칠 수 없게 되었습니다.

 

[묵상하기]

바울은 사람들에게 이용당하며 죄에 거하고 있는 여종과, 주님 이름과 사역을 조롱하며 비꼬는 것에 분노했습니다.

귀신은 예수의 권위는 인정했으나 은밀한 하나님의 사역을 조롱하며 폭로한 것입니다.

사단은 하나님을 두려워하고 인정하나 우리로 하여금 하나님을 바로 믿지 못하도록 애를 씁니다.

“교회는 다니되, 기도는 하지마라~“ 하는 식으로 말이죠.

C.S 루이스의 ‘스크루테이프의 편지’를 보면 사단이 우리와 하나님 사이를 벌려 놓으려고 얼마나 고심을 하는지를 엿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예수의 이름‘ 이 선포될 때 이 여종에게 있었던 귀신이 즉시 나온 것처럼, 주님의 빛 안에 거하며 그 분의 이름을 선포할 때에 우린 악한 세력으로부터 자유할 수 있는 것입니다.

사단의 팔은 ‘예수의 이름‘이란 빛 까지는 절대로 닿지 못합니다.

 


가정예배서 자료, 주보 자료, 예배삽화, 묵상 만화, 디자인 소스 등 그림책아저씨의 이미지 원본 대부분은 갓피플 컨텐츠몰에서 고해상도로 다운 받으실 수 있습니다. 많은 분들이 널리 이용하실 수 있도록 저렴한 금액에 구입 가능하니 많이 이용해주세요~^^

? 컨텐츠몰 > 그림책마을

? 예배삽화
? 한바닥 성경공과
? 주일학교 영아 유치부 설교자료

? 그림책아저씨 SNS
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그림책아저씨 유튜브 (그림그리기 튜토리얼)
☞ 주보사용시 댓글로 사용출처, 아래 자발적결제 부탁드려요.
이무현 작가 작품활동 응원하기!
지난 20년간 갓피플 만화는 주보 사용을 무료로 제공해왔습니다. 이제는 작가들에게 작은 정성을 표현하면 어떨까요? 주보 1회 사용시 1,000원의 자발적 결제 후 이용해주세요♡ 주보외 사용문의, 작품의뢰하기 >

2020.07.31 하나님과 동행일기

0
1
77
누군가 내게 물을 때 괜찮다고 하는 경우들이 있다. 그런데 괜찮다고 말하지만 귀찮았던 건 아닌지 돌아보게 된다. 정말 이대로 괜찮은 건가? 아니면 생각하기 싫고 아니면 부딪히기 싫고 아니면 실행하기 싫고 그렇게 귀찮은 건 아닐까? 하나님...

다시, 꿈을 들다

0
4
250
  . . 한 때 꿈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많이 부족하고 많이 노력해야 했지만, . . 나에게 주신 은사라 생각한 꿈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 . 하지만, 시간이 흐르고, 그 꿈을 가질 수 없다고 포기했습니다. . . 때문에 원망도 하였고, 때문에 스스로 합리화도 하였습니다. . . 그렇게 시간이...

2020.07.30 하나님과 동행일기

0
1
247
새로운 작업들을 해야 하는데 PC가 말썽이다.(너무 느리다) 그래서 이번에 PC를 '초기화'했다. 그랬더니 빨라졌다. 그것도 '새것' 처럼 말이다. 얼마나 많은 '불필요한 것들'이 그리고 '잘 못된 것들'이 PC를 느리게 했는가? 우리에게도 초기화가 필요하다. 나를 느리게 하고 나를 멈추게...

불러볼 때마다 가슴 뭉클한 이름, 내 마음을 아시는 하나님

부를 이름이 있다는 것만으로도 얼마나 안심이 되고 위로가 되는지 모릅니다. 어릴시절 무서운 꿈을 꾸고 나면 자다가도 '엄마~'하고 부르면 당장 달려와 주는 엄마가 있었습니다. 혹...

갓피플 오늘의말씀_로마서1장17절_2020.8.13

0
104
1,267
복음에는 하나님의 의가 나타나서 믿음으로 믿음에 이르게 하나니 기록된 바 오직 의인은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 함과 같으니라 _로마서 1:17 For in the gospel a righteousness...

내 생각대로 되지 않는 건 참 멋진 일이다!

0
646
9,139
볕이 좋은 어느 날 교회 인근 논길을 걸으며 산책하고 있었는데 문득 내 모습에 자꾸 웃음이 났다. 내 생각대로 내 뜻대로 된 것이 하나도 없는...